글 수 787
등록일

2008.03.15

본문

행12:1-19

서론 : 기도는 그리스도인의 영적인 호흡입니다. 죄악된 이 땅에 사는 하나님의 백성들은 하늘나라가 온전히 이루어질 때까지 기도를 멈춰서는 안 됩니다. 기도 없이 사는 그리스도인은 거짓말쟁이입니다. 죄 없으신 예수님도 이 땅에서 통곡의 삶을 사셨음을 성경이 증거하고 있기 때문입니다(히5:7). 예수님의 삶은 기도로 시작해서 기도로 마차졌습니다. 그리고 지금도 하나님 보좌 우편에서 우리가 사단의 정체를 깨달아 발로 밟는 그날까지 우리를 위해 기도하고 계신 분이 예수님이십니다. 지금은 기도할 때입니다. 기도가 필요한 때입니다.

본론1대지 : 기도는 무시로 해야 합니다
사도 바울은 에베소 교인들을 향해 무시로 기도할 것을 명했습니다(엡6:18). 성령 안에서 이를 위하여 깨어 구하기를 항상 힘쓰라고 말씀했습니다. 기도에도 잠꼬대가 많습니다. 기도에 눈뜨지 못해 무슨 말을 하고 있는지 알지 못하며 중얼거리는 경우가 많이 있습니다. 말씀을 깨달아 믿음에서 믿음에 이르는 기도를 해야 합니다. 생명 있는 기도, 장성한 자의 기도는 깨어 있는 기도, 정신 차리는 기도입니다. 그러기 위해서는 무시로 기도하는 습관을 가져야 합니다. 하나님이 이스라엘을 위해 졸지도, 주무시지도 않으신다면 최소한도 기도를 통해 하나님과의 영적인 교제의 선이 끊어지지 않도록 성의를 보임이 마땅하지 않겠습니까?

2대지 : 의심치 않고 구할 때 응답을 받습니다
믿음으로 의심 없이 구하는 기도에는 반드시 응답이 따릅니다. 받지 못할 것이 없다는 뜻입니다. 우리가 기도해도 응답이 없음은 습관적인 기도의 틀을 벗어 던지지 못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믿는 자에게는 능치 못함이 없다고 성경은 교훈합니다(막9:23). 능력주시는 자 안에서 우리는 모든 일을 할 수 있습니다(빌4:13). 변화산에 올라가신 예수님을 두고 산 아래 제자들은 벙어리 귀신들린 아이를 위해 힘을 다해 기도했지만, 그들의 기도 자체가 죽은 기도였기에 오히려 조롱거리만 되고 맙니다. 그들 스스로가 믿지 못하고 기도했기 때문에 역사가 나타날 리 만무하지 않습니까? 하나님의 말씀은 살았고 운동력이 있기에, 좌우의 날선 어떤 검보다도 예리하여 우리의 심령, 골수를 찔러 쪼개어 주십니다(히4:12). 이 말씀을 믿고 힘을 다해 간구해야 응답이 있습니다. 믿는 자에게는 두려움도, 주저함도 없습니다. 믿는 자에게는 오직 담대함만 있을 뿐입니다. 이런 사람의 기도만이 산 기도요, 응답받는 능력의 기도임을 잊어서는 안 됩니다(마21:22).

3대지 :기도하는 백성은 기도의 결과를 반드시 두 눈으로 체험할 수 있습니다
앗수르왕 산헤립의 침공을 받은 히스기야 왕은 성전에 올라가 그 옷을 찢고 협박 편지를 성전 바닥에 펴놓고는 하나님 앞에 살려달라고 간청합니다(왕하19:1-19). 성문은 잠겼고, 백성들은 떨고 있으며, 적군 20만 명은 진을 치고 있는 상황입니다. 이성을 가지고 합리적으로 판단해 볼 때, 엎으려 기도한다는 것은 결코 쉽지 않은 상황이 아니겠습니까? 하지만 말씀의 권능과 위력, 하나님의 역사를 보십시오. 히스기야의 기도에 응답하신 하나님은 하룻밤 사이에 앗수르군 18만 5천 명을 송장 만들고 빼앗겼던 성읍에 해방을 안겨 주지 않았습니까? 이것이 하나님의 일입니다. 하나님만이 우리의 영원한 왕이시며, 영원한 피난처이시고, 산성과 방패가 되시며, 전쟁에 능하신 분입니다. 이런 하나님께서 하시고자 하시면 아무 걱정이 없는 것입니다. 히스기야왕의 기도의 결론이 바로 왕하19:35절입니다. 이것이 기도의 열매입니다. 기도의 응답이며 위력입니다. 기도만이 만사입니다(막9:28-29). 끝날에도 기도하는 백성만이 살아남을 수 있습니다.

결론 :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마지막 하늘의 전쟁을 보시길 바랍니다. 우리의 군대 장관은 미가엘 천사장입니다. 그가 붉은 용과 싸워 공중에서 용을 내어 쫓음으로써 붉은 용의 세력들은 땅에 내려와 백성들의 마음을 점령하게 됩니다. 마귀는 분명 자기 때가 얼마 남지 않아 크게 화를 냈다고 성경은 말씀하고 있습니다(계12:7-10). 그러기에 그 악함은 어떤 말로도 표현할 수가 없는 것입니다. 시기와 질투, 미움과 분쟁은 나락의 끝을 알 수 없을 정도로 심각하기만 합니다. 마지막이기 때문입니다. 그래서 기도해야 하는 것입니다. 우리의 기도, 산 자의 기도가 필요한 이유가 여기에 있습니다. 우리의 기도만이 악한 자의 방패가 되어 줄 수 있습니다. 하늘 문을 열고 능력을 공급받아 승리의 길을 닦을 수가 있습니다. 믿음의 간구를 통해 마지막 때에 진정으로 살리는 영의 역사를 감당하는 깨어서 기도하는 기도의 사람 되시길 부탁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747 중앙에 선 십자가 2007-03-31 3898
746 말세를 살아가는 성도의 자세 - 경건(敬虔) 2007-04-08 4543
745 주일, 축제의 신앙으로 살아왔느냐 2007-04-14 3310
744 교회의 사명 2007-04-21 4385
743 결혼을 잘못한 여호람 왕 2007-04-28 5883
742 숨을 내쉬며 가라사대 성령을 받으라 2007-05-06 7483
741 기도하는 일에 전무하리라 2007-05-14 4878
740 50년마다 돌아오는 복스러운 해 2007-08-12 4846
739 불신은 멸망의 길로 인도하는 무서운 죄 2007-11-24 4214
738 야곱이 이 땅에 살아온 마지막 결산하는 모습 2007-12-09 5179
737 2008년도 8,760시간 복된 삶이 하루같이 2008-02-16 3887
736 문제 해결의 열쇠는 기도의 위력 2008-02-23 4486
735 성경은 살아계신 하나님의 말씀 2008-03-01 4204
734 감사는 인생에게 형통의 복을 가져오는 선물 2008-03-12 4340
» 우리에게 기도가 필요합니다 2008-03-15 4101
732 1919년 기미년 3월 1일 민족의 독립운동과 한국교회 2008-04-18 3749
731 나의 말이 하나도 다시 더디지 않고 이루리라 2008-04-26 4116
730 주님의 생애는 마른 땅에서 나온 줄기 같아서 2008-05-24 4545
729 족보의 오묘한 일 2009-06-14 4315
728 나그네 인생이 돌아갈 더 나은 본향은 말씀의 고향 2009-06-14 3825
PYUNGKANG NEWS
교회일정표
2024 . 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찬양 HYMNS OF PRAISE
영상 PYUNGKANG MOVIE
152-896 서울시 구로구 오류로 8라길 50 평강제일교회 TEL.02.2625.1441
Copyright ⓒ2001-2015 pyungkang.com. All rights reserved. Pyungkang Cheil Presbyterian Chu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