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110
headline.png

“2008년에는 뭐든지 잘 될 겁니다.” 새해를 맞는 소감을 여쭙자 이웅희 장로님은 첫마디부터가 긍정적이었다. 2008년을 시작하는 기대가 남다른 장로님의 소망이 뭔지 궁금해진다.


 

nWmuEdkYOGUDWth2w.jpg



절망에서 소망으로 인생의 터닝 포인트를 찍다
한눈에 들어오는 절제된 자세에서 장로님의 강직함이 읽어진다. 그러나 장로님을 더 잘 아는 사람이라면 내면에 숨겨진 부드러움까지 발견하게 된다. 사람을 끌어들이는 카리스마는 내면 깊숙이에서 스미어 나오는 인품이 아닐까? 그래서인지 장로님은 알면 알수록, 만나면 만날수록 편안한 분이다.



37년간 달려온 군인의 길
“초등학생 때부터 군인이 되고 싶었지요.” 어렸을 적에 이미 군인의 길을 최고의 사명으로 생각했다니 범상치 않다. 부유한 가정에서 7남매 가운데 막내로 자라면 으레 유약하기 쉬운데, 장래 목표에 대한 집념이 강했는지 일찍부터 부모님과 떨어져 서울에 올라와 학교를 다녔다고 하신다. 재학했던 성남고등학교 설립자이자 교장이었던 김석원 장군의 영향으로 육군사관학교에 들어갔고 마침내 꿈대로 군인이 되셨다. 학교 교훈이 ‘의(義)에 살고 의(義)에 죽자’ 였는데, 오늘날 그의 강직함과 나라 사랑 정신이 여기에서 비롯된 것이 아닐는지. 장로님은 한 번 이거다 정하면 끝까지 한다. 37년간의 군경력이 그것을 말해 주고도 남는다. 장로님은 정통 야전부대에서 작전지휘관으로서 교육훈련을 담당하여 조직의 주도적 역할을 맡아 왔다. 줄곧 장로님의 인생 행보는 막힘 없이 탄탄대로를 달렸다.
 


인생의 터닝 포인트가 된 좌절의 쓴 잔
오로지 의(義)를 기준으로 삼고 달려온 군 생활은 속도가 더해져서 쾌속 질주를 했다. 그런데 힘껏 달리던 과속에 갑작스런 제동이 걸렸다. 예상치 않던 군 내부문제로 도의적 책임을 안고 군인생활을 접을 수밖에 없게 된 것이다. 그 때가 인생 최대의 좌절을 겪는 아픔의 시기였다고 고백하신다. 고개를 절레절레 흔들 만한 엄청난 고난(苦難)이 있었다는 것을 짐작할 수 있다. 진급의 좌절과 함께 휘몰아친 인생의 소용돌이… 비록 아픔은 있었지만 겸손을 배우는 결정타가 되었다는 것을 나중에 깨닫게 된다. “내 속에 교만이 가득 차 있었다는 것이 발견되었어요. 조직과 직급에 대한 욕심을 내려놓지 못했으니까요.” 교만의 군더더기를 털어 버리고 겸손이라는 두 글자를 가슴에 오롯이 새겼다. ‘좌절의 쓴 잔’이 진정한 성숙을 가져온 터닝 포인트가 됐음을 확신할 수 있는 징표는 바로 이러한 ‘내적 변화’가 아닐까?



인생의 새로운 획을 긋다
고난의 보자기 속에 들어 있던 축복이 또 하나 있었다. 어려운 시기에 평강제일교회의 말씀을 만난 것이다. 좌절의 아픔을 견디기 위해 원로목사님의 설교 테이프를 듣기 시작한 것이 나중에 500개에 이르렀다고. 처음엔 음성을 잘 못 알아들어 이해가 안 됐는데 구구절절이 얼마나 마음에 와 닿던지, 듣다 보면 다음 내용이 궁금해서 테이프를 얼른 뒤집어 꽂을 정도였다고 하신다. 사무실에서건 차 안에서건 틈 나는 대로 들었다. 사실 장로님은 집안이 카톨릭이고, 30년 동안 카톨릭 신자로 살아왔다는데, 2003년에 평강제일교회에 와서 몇 개월 동안 배운 것이 그 전 30년 신앙생활 한 때보다 더 많다고 한다. 또한 절망 가운데서 이겨낼 수 있었던 것은 원로목사님께서 특별한 관심으로 위로해주신 덕분이었다고 말씀하셨다.
 


새로운 각오와 결심으로 새날을 열다
“교회에서 수십 년 봉사하시는 분들을 보면 고개가 숙여집니다. 2006년 12월에 귀한 장로의 직분을 받았지만 내 자신이 교회를 위해 한 것이 아무 것도 없어 스스로 초라해지고 작아지는 것을 느낍니다.” 이러한 장로님의 고백은 겸손의 미덕을 보이기 위한 단순한 인사치레가 아닌 게 분명하다. 새해에는 장로로서 적극적으로 활동하며 교회에 기여하는 사람이 되겠다고 약속하시니 말이다. 오직 하나님의 뜻을 위해 달려가는 평강제일교회에 다닌다는 자체가 너무나 행복하다며 ‘교회를 지키는 파수꾼’이 되겠다고 마지막 각오를 덧붙이셨다. 바닥을 치는 절망의 자리에서 거룩한 소망의 자리로 옮겨지기까지 하나님은 쉬지 않고 장로님의 삶에 터닝 포인트를 만들고 계신 줄 믿는다.


출처 : 참평안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추천 수sort 조회 수
90

[특별기획] 신약 성지 답사 ②_1 바울의 발자취 따라 그리스 · 로마를 가다 file

특별기획 신약 성지 답사②_1 바울의 발자취 따라 그리스·로마를 가다 홍봉준 목사 사모스 섬을 출발하여 네 시간 가까이 배를 타고 석양이 뉘엿뉘엿 넘어가려는 시간에 도착한 밧모섬은 너무나 아름다웠다. 푸른 바다와 파란 하늘, ...

 
  837
89

[특별기획] 신약 성지 답사②_2 바울의 발자취 따라 그리스·로마를 가다 file

특별기획 신약 성지 답사②_2 바울의 발자취 따라 그리스·로마를 가다 홍봉준 목사 9월 7일(수), 메테오라에서 출발할 때부터 비가 내렸다. 두 시간 정도 버스로 이동하여 처음 당도한 곳은 ‘베뢰아’이다. 이곳은 아테네 다음으로 큰 그리스의 2...

 
  2040
88

[참평안] 평안인터뷰_구속사를 수놓는 작가 자수 디자이너 정원경 ① file

자수 디자이너 정원경 ▲ 작품명 <키 티싸> (성막과 시내산을 표현) 평강제일교회 성도들에게 가장 먼저 알리고 싶었다. 히브리어에 담긴 하나님의 메시지를 손 자수로 수놓은 정원경 작가와 그녀의 작품들을 말이다. 이 세상...

 
  617
87

[참평안] 평안인터뷰_구속사를 수놓는 작가 자수 디자이너 정원경 ② file

자수 디자이너 정원경 자수 디자이너 정원경 작가는 평소 이스라엘과 히브리어 등에 관심이 많았다. 2년 전부터 예슈아 비전교회(다비드 리 목사)에 다니면서는 본격적으로 공부했다. 구약을 공부할수록 그리스도가 밝히 드러났다. 우리...

 
  733
86

[참평안] 평안인터뷰_구속사를 수놓는 작가 자수 디자이너 정원경 ③ file

자수 디자이너 정원경 자수 디자이너 정원경 작가는 평소 이스라엘과 히브리어 등에 관심이 많았다. 2년 전부터 예슈아 비전교회(다비드 리 목사)에 다니면서는 본격적으로 공부했다. 구약을 공부할수록 그리스도가 밝히 드러났다. ...

 
  736
85

[참평안] 신앙인터뷰피플 - 주한미군 부부 나다니엘 댐스, 애나 고의 신앙 스토리 file

평강제일교회 주일 2부 예배가 드려지는 모리아 성전에서는 늘 경건하게 예배를 드리고 있는 젊은 미군장교 부부를 볼 수 있습니다. 남편 나다니엘 댐스(Nathaniel (Nate) Dams)와 부인인 한국계 애나 고(AnnaKo), 서울 용산에서 근무하는 부부...

 
  851
84

[참평안] 신앙인터뷰피플 -잠자는 성도의 집을 짓는 아론팀 file

성경은 스데반이 순교할 때 그의 죽는 순간을 ‘자니라’(행 7:60)라고 기록하고 있다. 기약이 없는 ‘죽음’과는 달리, ‘잠’은 아침 해가 밝게 떠오를 때 깨게 된다. 캄캄한 세상의 밤이 끝나고 주의 영광스러운 재림의 아침이 밝아올 ...

 
  617
83

[참평안] 신앙인터뷰피플 - 나의 공부는 끝나지 않았다 - 주대철 장로 file

나의 공부는 끝나지 않았다 주대철 장로 “풍족하던 집안이 아버지의 사업 실패로 갑자기 기울더니 부모님께서 연달아 돌아가셨고, 저와 형제들은 고아원에서 자라야 했습니다.” 주대철(63) 장로는 “어린 나이에 내가 할 수 있는 건 주님께 기도...

 
  701
82

[참평안] 등불토론 "삶이 곧 기도가 되길" - ‘38년 대표기도’ 은퇴한 김경한 장로 file

“삶이 곧 기도가 되길” ‘38년 대표기도’ 은퇴한 김경한 장로  김경한 장로는 1978년 평강제일교회에 등록해 다음 해인 1979년부터 2016년까지 주일 2부 예배의 대표기도를 맡아 오다 지난 1월 1일 신년예배를 끝으로 대표기도의 자리에서 물러...

 
  1316
81

[참평안] 미니인터뷰 - 하나님을 가장으로 모신 믿음의 4대(代) file

하나님을 가장으로 모신 믿음의 4대(代) 임분난 권사님(88세) 가족을 뵈러 가는 날 아침, 성가 연습을 했습니다. ‘내 주의 은혜 강가로, 저 십자가의 강가로...’. 아직 만나 뵙기 전이지만 오늘 만날 분들도 웬지 이 가사대로 사시고 기도하시며...

 
  1377
80

[참평안] 미니인터뷰 - 보시기에 심히 좋았더라는 새신자 부부 file

보시기에 심히 좋았더라는 새신자 부부 새생명축제 새신자 부부 인터뷰 ‘평강제일교회를 처음 알게 된 후 새신자로 등록하기까지 20년’ 지난 5월 두차례 주일예배를 통해 진행된 「새생명 축제」에 평강가족으로 등록한 450여명 가운데 ‘전원재-서봉...

 
  807
79

[참평안] 신앙인터뷰피플 - “우리 형규를 통해 영광 받으소서” file

지난 5월 18일 모리아성전에서 거행된 2017년도 베리트신학대학원대학교(제5회 온라인과정) 졸업식에서 유독 많은 응원과 축복을 받은 졸업생이 있었다. 바로 성경학 학사과정을 졸업한 김형규 성도다. 올해 베리트신학대학원대학교(이하 베리트신학교)...

 
  914
78

[참평안] 등불토론 “아침이 오리니 밤도 오리라” file

나라사랑의 달을 앞두고 참평안 1982년 6월호 권두언을 다시 싣습니다. 아침이 오리니 밤도 오리라 여러분, 주 안에서 안녕하십니까? 6월입니다. 6·25의 비극, 한 맺힌 현충일이 있어 피 흐르는 6월, 여러분은 그 나라가 눈에 보입...

 
  984
77

[참평안] 평안인터뷰 - 대제사장의 옷자락에 빛나는 금방울 file

2008년 4월 6일 주일 2부예배. 설교 제목은 “주 안에서 참 부부와 행복한 가정”이다. “가정은 작은 천국이고 부부간에는 작은 비밀조차 없어야 합니다. 더 나아가 남편은 그리스도, 아내는 교회와 성도를 상징하는 것입니다”. 강단에서 선포되는 말씀이 새...

 
  883
76

[참평안] 평안인터뷰 - “일어나라 함께가자, 나와 함께 일 좀 하자”_ 기정수 장로 file

배우인생 어느덧 40년. 1969년 KBS 탤런트 공채 8기, 1970년 국립극단 5기로 연기생활을 시작했다. 대중들에게는 드라마 <태조 왕건>의 ‘파달’로 뇌리에 남아있고 연극계에서는 <흔적>, <하늘과 바람과 별과 시> 등 메시지 강한 연극에서 무르익은 연기...

 
  660
75

[참평안] 미니인터뷰 - 제2교육관 건축을 위한 숨은 헌신, 김일웅 · 김재광 장로 file

제2교육관이 완공되기까지 분명 보이지 않는 곳에서 수고한 누군가의 헌신이 있었을 것이다. 바로 입당감사예배에서 감사패를 받은 김일웅, 김재광 장로의 열정과 헌신은 제2교육관의 초석이 되었을 것이다. 완공까지 수고 많으셨습니다. 가장 어려웠...

 
  620
74

[참평안] 신앙인터뷰피플 - 부부 무용가의 신앙 고백 file

한국무용가 김재승, 장윤나 부부. 남편 김재승은 2011년 한국공연예술센터 차세대 안무가로 선정됐고 ‘마홀라 컴퍼니’의 대표로 한국무용의 아름다움을 전 세계에 알리고 있다. Mnet의 인기 TV 프로그램 ‘댄싱9’에 출연한 뒤 한국무용을 잘 모르던 ...

 
  894
»

[참평안] 신앙인터뷰피플 - 인생의 터닝포인트를 찍다_예비역 장성 이웅희 장로 file

“2008년에는 뭐든지 잘 될 겁니다.” 새해를 맞는 소감을 여쭙자 이웅희 장로님은 첫마디부터가 긍정적이었다. 2008년을 시작하는 기대가 남다른 장로님의 소망이 뭔지 궁금해진다. 절망에서 소망으로 인생의 터닝 포인트를 찍다 한눈에 ...

 
  661
72

[참평안] 신앙인터뷰피플 - “하나님이 손 잡아주셔서 여기까지 왔어요”_박영기 장로 file

“하나님께서 함께하신다는 것을 항상 느껴요. 힘들고 곤란한 일이 생길 때마다 독수리 날개로 업어서 저를 안전한 곳까지 데려가 주시더라고요.” 나사로를 무덤 밖으로 이끌어 내신 것은 하나님이시지만 최소한 우리도 “돌은 굴려야 한다”며 실천적이...

 
  668
71

[참평안] 신앙인터뷰피플 - "말씀 안에서 인생은 흑자뿐이던 걸요" 이율구 장로 file

출애굽 당시 이스라엘 백성을 이끌고 나온 모세. 자식이 많으면 바람 잘 날 없다고, 문제를 해결받기 위해 하루고 이틀이고 줄을 서서 모세의 한 마디를 듣기 위해 목이 빠져라 기다리는 사람들이 끊이지 않았다. 어서 하나님이 약속해 주신 가나안으로 들어가...

 
  636
PYUNGKANG NEWS
교회일정표
2024 . 5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찬양 HYMNS OF PRAISE
영상 PYUNGKANG MOVIE
152-896 서울시 구로구 오류로 8라길 50 평강제일교회 TEL.02.2625.1441
Copyright ⓒ2001-2015 pyungkang.com. All rights reserved. Pyungkang Cheil Presbyterian Chu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