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81

통합 특별사면위, “故 박윤식 목사 처음부터 이단 아니었다
예장통합측, <故 박윤식 목사(이승현 목사 평강제일교회) 특별사면 이유>에서 "‘허위사실’에 근거한 이단정죄였다”고 밝히다.   2016.09.12 19:28




img.jpg

▲60여년 성역(聖役) 기간 동안 오로지 기도와 말씀 전파에 전념했던 박윤식 원로 목사의 살아생전 모습.



예장통합(총회장 채영남 목사)은 12일 오전 11시 한국교회100주년기념관 제2연수실에서 ‘제100회기 특별사면 선포식’을 통해, 故 박윤식 목사는 처음부터 이단이 아니었음을 선포했다. 이단정죄의 근거가 모두 ‘허위사실’로 드러났기 때문에, “처음부터 이단이 아니었다”고 선언한 것이나 다름없다. 이러한 내용에 대해서는 이날 통합측 특별사면위원회에서 배포한 <제100회기 특별사면 이유 : 고 박윤식 목사(이승현 목사 평강제일교회) 사면이유>에 다음과 같이 잘 드러나 있다.



통합측의 故 박윤식 목사에 대한 이단 정죄 시작


예장통합측은 지난 1991년 제76회 총회에서 “하와가 뱀과 성교하여 가인을 낳았다고 주장함으로 통일교와 같이 타락론에서 이단이다”라는 충격적인 보고를 받고 박윤식 목사를 이단으로 결의한 바 있다.


통합총회 결의 후 박윤식 목사는 합동측과 고신측으로부 이단으로 정죄를 받았다. 이단결정의 이유는 동일하게 그의 타락론이었다. 무엇보다도 박윤식 목사가 통일교와 같은 섹스 모티브를 가지고 있는 사람이라는 비판과 그의 설교가 당시 연합신문 기자였던 변찬린씨의 ‘성서의 원리’라는 책에서 얻은 자료로, 변찬린씨는 통일교인이라는 이유 때문이었다.


그 후 타 교단에서도 이단시비가 진행되면서, “박윤식 목사는 전도관 출신이다. 그러므로 전도관과 같은 이단적 요소를 가지고 있다”고 정죄했다.



통합측에 의해 ‘허위사실’로 확인된 이단 정죄 근거들


그러나 이러한 이단 정죄의 큰 이유들이 모두 사실이 아니었음이 확인됐다. 변찬린씨 역시 통일교인이 아니었음이 사실로 드러났다. 이날 특별사면 선포식에서 통합측 특별사면위원회에서 배포한 <제100회기 특별사면 이유 : 고 박윤식 목사(이승현 목사 평강제일교회) 사면이유> 관련 문서에는 다음과 같이 기술하고 있다.


“박윤식 목사는 우리 교단이 이단으로 정죄한 가장 큰 이유인 ‘하와가 뱀과 성교하여 가인을 낳았다’고 주장한 사실이 없으며, 문제를 삼았던 ‘씨앗 속임’이라는 설교 또한 통일교와 같은 섹스모티브가 아니라는 사실과, 또 그가 전도관 출신이 아니라는 사실도 법원의 판결에서 확인되었다.”


결국 박윤식 목사에 대한 이단시비는 그를 이단이라고 정죄한 주장들이 사실이 아니었음이 사법부의 판결로 확인이 된 것이다. 뿐만아니라, 당시 국제종교문제연구소 소장이며, 자칭 이단감별사인 탁명환씨가 몇몇 인사들과 박윤식 목사 이단 만들기를 주도했다는 사실이 드러났다.



통합총회 ‘허위사실로 이단정죄’한 사건 유감 표명


이에 대해, 예장 통합 특별사면위원회(위원장 이정환 목사)는 “현 평강제일교회 담임 목사인 이승현 목사와 그가 제출한 답변서 및 증거자료(재판기록) 등을 통해서, 이 사실을 확인했다”고 밝혔다. 또한 “그동안 총회가 이런 사실을 제대로 파악하지 못한 가운데 있었던 것에 대해, 고인과 고인의 가족들과 평강제일교회 성도들에게 유감의 뜻을 표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날 오후 1시30분에 제100회기 특별사면위원장 이정환 목사의 사회로 진행된 ‘사면 대상자 공개사과문 낭독 및 기자회견’에서, 평강제일교회 이승현 담임목사는 “박윤식 원로목사와 평강제일교회가 지난 1991년 제 76차 통합 총회에서 이단으로 규정된 이후, 25년만에 특별사면을 통해 이단에서 해제되게 해 주신 삼위일체 하나님께 모든 영광을 드리며, 이 일을 위해 기도해주신 모든 분들과 특별히 예장통합 총회장님과 관계자 여러분에게 진심으로 머리 숙여 감사의 말씀을 드립니다”라고 말했다.


이후 이승현 담임목사는 결국 치밀어오르는 감정을 주체하지 못하고 눈물을 떨구면서, “이번 사면을 통해 수많은 성도들의 가슴 속에 맺힌 셀 수 없는 눈물들을 닦아주시고 한국교회의 일원으로 받아주신 그 뜨거운 화해와 사랑과 용서에 깊은 감사를 올리는 바입니다. 감사하고 감사하고 또 감사합니다”라고 마무리했다.



--------------------------------------------------------------------------------------------------



Special Amnesty Committee of Tonghap says "Rev. Abraham Park not heretical from the get-go"


The Presbyterian Church of Korea (Tonghap; Moderator, Rev. Young Nam Chae), at 11am on Sept 12, held the "Centennial General Assembly Special Amnesty Declaration" at the Christian Centennial Hall in Korea. The declaration that was made at the event was tantamount to announcing that the late Rev. Abraham Park was never heretical to begin with because it had been found that all of the heresy accusations against him were based on false information.


The "Centennial General Assembly Special Amnesty Findings: basis for the amnesty grant to the late Rev. Abraham (Yoon-Sik) Park (Pyungkang Cheil Church, Rev. Seung Hyun Lee)," which was disseminated at the event clearly lays out the reasons for such findings.



The beginnings of Tonghap's accusations of heresy against the late Rev. Park


At the 76th Tonghap General Assembly in 1991, it was reported that Rev. Park had preached that Eve bore Cain by having sexually relations with the serpent. Since this is in line with the doctrine of the fall that is taught by the Unification Church, the Tonghap GA determined that Rev. Abraham Park was heretical.


After the Tonghap decision, Hapdong and Koshin followed suit and also stigmatized Rev. Park as a heretic. Their reasons for such actions were also because of Rev. Park's doctrine of the fall. More than anything else, the fact that Rev. Park adhered to views with sexual motifs similar to that of the Unification Church and that his sermons were utilizing materials from the book, Principles of the Bible, written by Chan-lin Byun, a member of the Unification Church, had contributed greatly to the decision.


After that, many other denominations also brought accusations of heresy against Rev. Park. Some accused him of subscribing to heretical teachings similar to that of the Evangelism Hall (another Korean heretical sect) because he had been part of that sect.



Tonghap's findings that the basis of all heresy accusations were false


It was confirmed that all of these heresy accusations were based on falsehood. It was also discovered that even Chan-lin Byun was not part of the Unification Church. In the "Centennial General Assembly Special Amnesty Findings: basis for the amnesty grant to the late Rev. Abraham (Yoon-Sik) Park (Pyungkang Cheil Church, Rev. Seung Hyun Lee)," it stated as follows:


"The main reason that our GA (Tonghap) condemned Rev. Park as being heretical was for his view that Eve bore Cain through sexual relations with the serpent. But it was found that Rev. Park never taught this. Moreover, the problematic sermon in question, "Deception of seed," also does not contain sexual motifs similar to that of the Unification Church.


Furthermore, a court ruling found that Rev. Park had never been part of the Evangelism Hall. In other words, the basis of the assertion that marked Rev. Park as being heretical was found to be false by the secular courts. Not only that, it was also found that then Director of the International Research Center for Religious Problems and the self-proclaimed "heresy evaluator," Myung-Hwan Tak and few others had conspired to frame Rev. Abraham Park as a heretic.



Tonghap expresses regret for heresy condemnation based on falsehood


Tonghap's Special Amnesty Committee (Chair: Rev. Jung-hwan Lee) revealed, "we have discovered all of this through the responses and the evidence that was submitted by the current Sr. Pastor of Pyungkang Cheil Church, Rev. Seung-Hyun Lee." Moreover, the committee stated, "it is most unfortunate that the general assembly had been unaware of such facts; therefore, we express our deepest regret to the late Rev. Park and his family as well as to the congregation of Pyungkang Cheil Church."


Also on that same day at 1:30 pm, there was a press conference and reading of the apology to all the amnesty recipients. The event was hosted by Rev. Jung-hwan Lee, the chair of the Special Amnesty Committee.

 

At this event, Rev. Seung-Hyun Lee of Pyungkang Cheil Church stated, "It has been twenty-five years since Rev. Abraham Park and Pyungkang Cheil Church had been marked as being heretical in 1991. And now I turn all glory to the Triune God for granting us this special amnesty and removing all heresy accusations. I bow my head in utmost gratitude to all who have prayed for this work, especially to the Moderator of the Presbyterian Church of Korea (Tonghap) and all others involved in this work."


Then, Rev. Lee couldn't hold back the rush of emotions and drops of tears fell from his eyes as he said, "I am deeply grateful for this special amnesty which has wiped away the pool of tears that have accumulated in the hearts of countless congregation members. I thank you for accepting us as a member of the Korean Church at large and for the warm offer of reconciliation, love and forgiveness. All I can say is thank you, thank you and thank you once again."

 

이재수  ljss412@naver.com

출처 : 뉴스타겟 http://www.newstarget.kr/news/articleView.html?idxno=603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81 [크리스천투데이] 펑강제일교회, 하계대성회 개최 file 2023-08-30 714
80 [크리스천 뉴스 투데이] 제11권上 ‘여호와 삼마 에스겔 성전’ 출간 file 2019-12-22 1800
79 [뉴스프라자] 역사상 가장 정확한 에스겔 성전 재현 수록 file 2019-12-22 796
78 [크리스천투데이] “아브라함의 10가지 복, 하나님의 절대적 주권” file 2018-05-24 1038
77 [DSTV] 지역주민 초청 성경구속사 세미나 열기 ‘후끈’ file 2018-05-23 856
76 [교회연합신문] 하나님의 구속사를 통해 깨닫는 성경의 감동 file 2018-05-22 603
75 [DSTV] 구속사 세미나 피지 700여 목회자 ‘강타’ 현지 교회 지도자 교파 초월 대거 참석 열기 ‘후끈’ file 2018-04-23 720
74 [DSTV] 구속사 세미나, 피지 현지 목회자들에 ‘단비 역할 감당’ “접할수록 빨려들어 가고, 성경 속 현장에 있는 느낌 든다” file 2018-04-23 549
73 [한국일보] 제2회 성경 구속사 세미나 file 2018-04-09 692
72 [한국일보] 종합/사회 “구속사는 성경의 핵심” file 2018-03-07 821
71 [교회연합신문 2018년 1월] 구속사시리즈 제10권 서평 / 구속사로 본 구약신학 file 2018-01-25 628
70 [교회연합신문 2018년 1월] 박윤식 목사의 구속사시리즈 제 10권 출판감사예배 file 2018-01-20 601
69 [법과교회] 101회 총대들은 박윤식목사의 설교를 들어보라 file 2016-10-05 1551
» [뉴스타겟] 통합 특별사면위, "故 박윤식 목사 처음부터 이단 아니었다" file 2016-10-02 1159
67 [뉴스타겟] 채영남 총회장, 사면선포 “그들은 이단이 아니라 형제들이었다” file 2016-09-14 951
66 [기독일보] 예장통합, 김기동·故 박윤식 목사 등 특별사면 선포 file 2016-09-13 676
65 [교회연합신문] 예장통합, 김기동·이명범·변승우·고 박윤식 목사 특별사면 file 2016-09-13 553
64 [국민일보] 사면 선포한 예장통합 채영남 총회장 “용서는 우리 의무” file 2016-09-13 469
63 [국민일보] <상보>예장통합, 김기동 · 이명범 · 변승우 · 故박윤식 이단해제 file 2016-09-11 745
62 [한국기독일보] 故 박윤식 목사의 특별한 ‘12월17일’ file 2016-01-09 975
PYUNGKANG NEWS
교회일정표
2024 . 4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찬양 HYMNS OF PRAISE
영상 PYUNGKANG MOVIE

[Abraham’s Message]

[구속사소식]

152-896 서울시 구로구 오류로 8라길 50 평강제일교회 TEL.02.2625.1441
Copyright ⓒ2001-2015 pyungkang.com. All rights reserved. Pyungkang Cheil Presbyterian Chu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