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353
등록일

2012.11.16

천하보다 소중한 한 마리 양
눅15:7


생명의 말씀

“내가 너희에게 이르노니 이와 같이 죄인 하나가 회개하면 하늘에서는 회개할 것 없는 의인 아흔 아홉을 인하여 기뻐하는 것보다 더하리라”

주님께서는 그 누구보다도 하나의 소중함을 깊히 간직하셨던 분입니다. 오늘 본문 눅15:7절 말씀을 볼 때도 잃어버린 한 마리 양을 찾은 기쁨에 주인은 동네 사람들을 불러다가 잔치를 벌이면서 크게 기뻐하는 모습을 발견할 수 있습니다. 산술적으로 생각할 때 잃었던 한 마리 양의 값보다 잔치를 벌이는데 드는 비용이 훨씬 많을 것입니다. 그러나 하나의 영혼을 구원한 기쁨은 그 어떤 물질의 가치와 비교될 수 없습니다. 잃었던 한 마리 양을 찾은 기쁨이 얼마나 컸던지 목자 되시는 주님께서는 그 양을 어깨에 메고 돌아와 큰 잔치를 배설하여 그 기쁨을 마을 사람들과 함께 나누고자 했던 것입니다. 이러한 주님의 메시지는 당시 고정관념에 찌들었던 종교 지도자들의 기득권을 무너뜨리는 것이었습니다.

하나님의 산술은 아흔 아홉이나 하나를 똑같이 보시기 때문에, 아흔 아홉도 중요했지만 잃은 한 마리 양도 그들 못지않게 중요했던 것입니다. 당시 종교 지도자들의 입장에서는 잃어버린 하나 때문에 나머지 아흔 아홉 마리의 양이 우리에 들어가지 못하고 지체되는 현실에 분개했을 것입니다. 그들은 하나의 중요성보다도 숫자의 많음에 치우쳤던 사람들이기 때문입니다. 그러나 하나님의 사랑의 대상은 종교적 사회적 기득권이 중요한 것이 아니며, 어떤 자격이 필요한 것도 아닙니다. 숫자의 많고 적음에, 능력의 크고 작음에 좌우되는 그러한 사랑이 아닙니다. 아무리 많은 수가 있다 할지라도 그 시작은 하나로부터 비롯됩니다. 따라서 하나는 전체의 시작이요 과정이며 마침입니다. 그러므로 하나님은 아무리 작고 미약하다 할지라도 하나를 결코 소홀히 여기지 않습니다. 아니 하나의 생명을 천하보다 더 귀하게 여기셨던 것입니다. 이처럼 한 마리 양에 대한 불타는 사랑의 마음과 은총의 결과 우리들은 길을 잃고 방황하던 과거의 삶을 청산하고 목자 되시는 주님의 품에 안겨 있는 것입니다(벧전2:25).

<기도제목>
하나를 천하보다 소중하게 생각하는 것이 주님의 마음입니다. 오늘 하루 이러한 마음으로 한 사람 한 사람 영혼에 대한 관심을 가지고 기도하십시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33 그림자 있는 세상에서 그림자 없는 예수께로 2012-11-22 912
332 일어나라 함께 가자 2012-11-21 1064
331 이곳을 떠나라 2012-11-20 894
330 문제해결의 원동력 2012-11-19 1225
329 너는 일어나라 2012-11-17 875
» 천하보다 소중한 한 마리 양 2012-11-16 908
327 한 마리 양에 대한 불타는 마음 2012-11-15 848
326 50년마다 돌아오는 복스러운 해 2012-11-13 881
325 자비와 긍휼의 마음 2012-11-12 1123
324 기도로 구할 마음이 생겼나이다 2012-11-10 970
323 목자를 통해서 하나님께로 2012-11-09 841
322 직분의 생명력은 오직 충성 2 2012-11-08 1074
321 직분의 생명력은 오직 충성 1 2012-11-07 1061
320 종말교회의 준비는? 2012-11-06 841
319 하나님의 사람이 있는 곳 2012-11-05 900
318 낙엽같은 겉사람 인생 2012-11-03 901
317 하나님을 진심으로 섬기는 방법은? 2 2012-11-02 917
316 하나님을 진심으로 섬기는 방법은? 2012-11-01 1025
315 무거운 짐 밑에서 빼어내며 2012-10-31 912
314 그림자 같은 인생 2012-10-29 962
PYUNGKANG NEWS
교회일정표
2024 . 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찬양 HYMNS OF PRAISE
영상 PYUNGKANG MOVIE
152-896 서울시 구로구 오류로 8라길 50 평강제일교회 TEL.02.2625.1441
Copyright ⓒ2001-2015 pyungkang.com. All rights reserved. Pyungkang Cheil Presbyterian Chu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