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앙첫걸음

HOME > 말씀 > 신앙첫걸음
글 수 117

제 98 문 : 기도는 무엇인가?


답 : 기도는 우리의 원하는 바를 하나님께 부탁 그리는 일이다. 우리의 죄를 고백하며 그리스도의 긍휼을 감사한 마음으로 인정하면서 하나님의 뜻에 맞는 것들을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부탁드리는 일이다.

(요 16:23) 그 날에는 너희가 아무것도 내게 묻지 아니하리라 내가 진실로 진실로 너희에게 이르노니 너희가 무엇이든지 아버지께 구하는 것을 내 이름으로 주시리라
(시 10:17) 여호와여 주는 겸손한 자의 소원을 들으셨으니 저희 마음을 예비하시며 귀를 기울여 들으시고
(시 62:8) 백성들아 시시로 저를 의지하고 그 앞에 마음을 토하라 하나님은 우리의 피난처시로다 (셀라)
(롬 8:27) 마음을 감찰하시는 이가 성령의 생각을 아시나니 이는 성령이 하나님의 뜻대로 성도를 위하여 간구하심이니라
(마 26:39) 조금 나아가사 얼굴을 땅에 대시고 엎드려 기도하여 가라사대 내 아버지여 만일 할 만하시거든 이 잔을 내게서 지나가게 하옵소서 그러나 나의 원대로 마옵시고 아버지의 원대로 하옵소서 하시고
(요일 5:14) 그를 향하여 우리의 가진 바 담대한 것이 이것이니 그의 뜻대로 무엇을 구하면 들으심이라
(단 9:4) 내 하나님 여호와께 기도하며 자복하여 이르기를 크시고 두려워할 주 하나님, 주를 사랑하고 주의 계명을 지키는 자를 위하여 언약을 지키시고 그에게 인자를 베푸시는 자시여
(요일 1:9) 만일 우리가 우리 죄를 자백하면 저는 미쁘시고 의로우사 우리 죄를 사하시며 모든 불의에서 우리를 깨끗케 하실 것이요
(빌 4:6) 아무것도 염려하지 말고 오직 모든 일에 기도와 간구로 너희 구할 것을 감사함으로 하나님께 아뢰라


해설 1 : 기도에는 몇 가지 요소가 있는가?

기도에는 세 가지 요소(간구, 고백, 감사)가 있지만 기도의 가장 고유한 요소는 간구에 있다.


해설 2 : 어떠한 종류의 기도가 하나님에게 드려지는 기도인가?

마음의 사모함이 없이 입술로만 드리는 간구는 인간이 보기에는 기도 같으나 하나님께서 받으시는 기도가 아니다. 하나님께서 받으시는 기도는 그에게 간절한 소망을 갖고 그 앞에 마음을 쏟아 붓는 것이다.

(시 62:8) 백성들아 시시로 저를 의지하고 그 앞에 마음을 토하라 하나님은 우리의 피난처 시로다 (셀라)


해설 3 : 우리의 기도는 누구를 향해서 바쳐져야 하는가?

우리의 기도는 하나님을 향해서만 바쳐져야 한다.

(시 5:2-3) 나의 왕, 나의 하나님이여 나의 부르짖는 소리를 들으소서 내가 주께 기도하나이다 여호와여 아침에 주께서 나의 소리를 들으시리니 아침에 내가 주께 기도하고 바라리 이다


해설 4 : 왜 우리 기도가 하나님을 향해서만 바쳐져야 하는가?

우리의 기도가 하나님을 향해서만 바쳐져야 하는 것은 다음과 같은 이유에서 연유된다.

가. 기도는 종교적인 예배의 한 요소이고 하나님은 종교적인 예배의 유일한 대상이시기 때문이다.

(마 4:10) 이에 예수께서 말씀하시되 사단아 물러가라 기록되었으되 주 너의 하나님께 경배하고 다만 그를 섬기라 하였느니라

나. 하나님만이 모든 곳에 편재하셔서 그의 백성들을 감찰하시고 그들의 기도를 들으시기 때문이다.

(시 34:15) 여호와의 눈은 의인을 향하시고 그 귀는 저희 부르짖음에 기울이시는 도다

다. 하나님만이 우리의 기도에 응답하실 수 있으시기 때문이다. 그는 우리의 소원을 만족시키시고 우리가 필요로 하는 것을 공급해 주신다.

(시 145:18-19) 여호와께서는 자기에게 간구하는 모든 자 곧 진실하게 간구하는 모든 자에게 가까이 하시는 도다 저는 자기를 경외하는 자의 소원을 이루시며 또 저희 부르짖음을 들으사 구원하시리로다


해설 5 : 우리는 어떠한 것을 얻기 위해 하나님께 기도해야 하는가?


가. 우리는 어떠한 죄악된 욕망을 만족시키기 위해 기도해서는 안 된다.

(약 4:3) 구하여도 받지 못함은 정욕으로 쓰려고 잘못 구함이니라

나. 우리는 하나님의 뜻에 부합하는 그러한 것들을 얻기 위해서만 하나님께 기도 드려야 한다.

(요일 5:14-15) 그를 향하여 우리의 가진 바 담대한 것이 이것이니 그의 뜻대로 무엇을 구하면 들으심이라 우리가 무엇이든지 구하는 바를 들으시는 줄을 안즉 우리가 그에게 구한 그것을 얻은 줄을 또한 아느니라


해설 6 : 우리가 당연히 구해야 할 바 하나님의 뜻에 부합된 것들은 무엇인가?

우리가 마땅히 구해야 할 것들은 하나님의 은밀한 뜻에 부합된 모든 것들이 아니다. 앞으로 발생할 모든 것들 심지어 저질러진 가장 사악한 죄들까지도 하나님의 은밀한 계획과 영원한 결정에 부합된다. 그러나 우리가 구해야 할 것은 하나님께서 그의 말씀 속에 명백히 계시하신 그의 뜻에 부합된 것들이어야만 한다. 이를테면 그러한 것들은 우리의 죄에 대한용서와 여기 이 땅위에서 그의 은혜 신령한 생명과 능력을 공급받는 일과 이후에 영원한 생명과 영광을 공급받는 일과, 영적이고 영원한 악에서 구원받는 일과 또한 우리가 필요로 하는 현세적인 물질과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그의 언약 속에서 약속하신 모든 것들(그것은 명백히 표현된 것이든지 암시적으로 표시된 것이든지를 막론하고)을 말하고 있다.


해설 7 : 우리가 하나님께 기도드릴 때 누구의 이름으로 나아가야 하는가?

우리는 하나님께 기도드릴 때 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기도 드려야 한다.

(요 14:13-14) 너희가 내 이름으로 무엇을 구하든지 내가 시행하리니 이는 아버지로 하여금 아들을 인하여 영광을 얻으시게 하려 함이라 내 이름으로 무엇이든지 내게 구하면 내가 시행하리라


해설 8 :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하나님께 기도드림은 무엇을 의미하는가?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하나님께 기도드림은 우리 기도의 끝부분이나 어떤 부분에 단순히 입술로써만 그리스도의 이름을 언급하는 것이 아니다. 그것은 믿음으로 그의 이름을 언급하는 것이며 하나님께 우리의 기도가 받아들여지고 응답 받기 위해 그리스도만을 의지하는 것이다.

(엡 3:12) 우리가 그 안에서 그를 믿음으로 말미암아 담대함과 하나님께 당당히 나아감을 얻느니라


해설 9 : 우리는 왜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하나님께 기도 드려야 하는가?

우리가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하나님께 기도 드려야 함은 다음과 같은 이유에서이다. 즉 하나님은 무한히 거룩하시고 질투심이 많으시며 무한히 의로우시고 공의로우시며 우리는 무한히 불경건하고 죄악이 가득 찼으며 우리의 기도는 잘해 봤자 매우 불완전하고 더러운 냄새로 가득 찼기 때문이다. 우리 인생들은 그리스도의 이름과 그의 중재 없이는 인정받지 못하고 우리의 기도가 들림 받지 못한다. 우리의 기도에 나쁜 냄새를 제거하기 위해 그의 공로의 향기로운 향을 섞어 아버지 하나님의 관심을 끌어들이고 그의 명분만을 사용함으로 우리의 기도는 응답을 받는다.

(계 8:3-4) 또 다른 천사가 와서 제단 곁에 서서 금향로를 가지고 많은 향을 받았으니 이는 모든 성도의 기도들과 합하여 보좌 앞 금단에 드리고자 함이라 향연이 성도의 기도와 함께 천사의 손으로부터 하나님 앞으로 올라가는지라


해설 10 : 우리는 가톨릭교도들이 가르치고 시행하는 바와 같이 우리의 기도에 도움을 받고 최소한 천국에 있는 이들의 관심을 진척시키기 위한 수단으로 천사의 이름이나 성모 마리아의 이름이나 그 외 다른 성자들의 이름을 사용하여 기도드릴 수 없는가?


가. 어떤 피조물에게 우리의 기도가 드려진다는 것은 우상숭배에 지나지 않는다. 하나님만이 기도와 다른 모든 종교적 예배의 대상이시다. 그러므로 우리는 천사들에게(그들은 예배 받기를 거부한 자들이다)기도를 드리거나 더군다나 어떤 성도들에게 기도를 드려서는 안 된다.

(골 2:18) 누구든지 일부러 겸손함과 천사 숭배함을 인하여 너희 상을 빼앗지 못하게 하라 저가 그 본 것을 의지하여 그 육체의 마음을 좇아 헛되이 과장하고
(계 19:10) 내가 그 발 앞에 엎드려 경배하려 하니 그가 나더러 말하기를 나는 너와 및 예수의 증거를 받은 네 형제들과 같이 된 종이니 삼가 그리하지 말고 오직 하나님께 경배하라 예수의 증거는 대언의 영이라 하더라

나. 천국에는 무리를 위하여 오직 한 중보자와 도고자가 있을 뿐이며 그는 바로 예수 그리스도이시다. 그런데 우리가 우리의 도고자로서 어떤 천사나 성자들의 이름을 사용하여 기도하는 것은 그를 격노케 하는 짓들이다.

(딤전 2:5) 하나님은 한 분이 시요 또 하나님과 사람 사이에 중보도 한 분이시니 곧 사람이신 그리스도 예수라
(요일 2:1) 나의 자녀들아 내가 이것을 너희에게 씀은 너희로 죄를 범치 않게 하려 함이라 만일 누가 죄를 범하면 아버지 앞에서 우리에게 대언자가 있으니 곧 의로우신 예수 그리스도시라

다. 우리는 성경에서 천사나 성자들에게 혹은 그들에 의해서 기도해야 한다는 어떤 명령도 전례도 보지 못했으며 어떤 약속도 받지 못했다.

라. 천국에서 가장 훌륭한 성도들도 지사에 있는 우리의 상태에 대해 무지하며 그들이 있는 곳에서 어찌할 도리도 없고 더군다나 우리의 기도에 응답할 수도 없다. 그러므로 그들은 우리 기도의 대상이 되기엔 부당하며 우리를 위해 도고를 행할 수 없다.

(사 63:16) 주는 우리 아버지시라 아브라함은 우리를 모르고 이스라엘은 우리를 인정치 아니할지라도 여호와여 주는 우리의 아버지시라 상고부터 주의 이름을 우리의 구속자라 하셨거늘

그러므로 이 점에 있어서의 가톨릭교도들의 교의와 관습은 인정받을 수 없을뿐더러 가증스러운 것이다.


해설 11 : 우리의 기도가 그에게 인정함을 받고 그로 말미암아 응답 받기 위해 우리는 하나님께 어떻게 기도 드려야 하는가?

우리의 기도가 그에게 인정함을 받고 그로 말미암아 응답 받기 위해 우리는 다음과 같이 기도 드려야 할 것이다.

가. 성실함으로 기도 드려야 한다.

(히 10:22) 우리가 마음에 뿌림을 받아 양심의 악을 깨닫고 몸을 맑은 물로 씻었으나 참 마음과 온전한 믿음으로 하나님께 나아가자

나. 겸손함으로 기도 드려야 한다.

(시 10:17) 여호와여 주는 겸손한 자의 소원을 들으셨으니 저희 마음을 예비하시며 귀를 기울여 들으시고

다. 믿음으로 기도 드려야 한다.

(약 5:16) 이러므로 너희 죄를 서로 고하며 병 낫기를 위하여 서로 기도하라 의인의 간구는 역사 하는 힘이 많으니라

라. 인내함으로 기도 드려야 한다.

(눅 18:1) 항상 기도하고 낙망치 말아야 될 것을 저희에게 비유로 하여

마. 우리는 기도한 후 응답이 있을 것을 기다린다.

(미 7:7) 오직 나는 여호와를 우러러 보며 나를 구원하시는 하나님을 바라보나니 나의 하나님이 나를 들으시리로다


해설 12 : 우리는 우리 스스로 하나님께 인정받을 만한 기도를 드릴 수 있는가?

우리는 우리 스스로 하나님께 인정받을 만한 기도를 드릴 수 없다. 그것은 하나님의 성령께서 우리의 언약을 도우시고 우리가 무엇을 위해 기도하고 어떻게 기도해야 할지를 가르쳐 주실 때 가능한 것이다.

(롬 8:26-27) 이와 같이 성령도 우리 연약함을 도우시나니 우리가 마땅히 빌 바를 알지 못하나 오직 성령이 말할 수 없는 탄식으로 우리를 위하여 친히 간구하시느니라 마음을 감찰하시는 이가 성령의 생각을 아시나니 이는 성령이 하나님의 뜻대로 성도를 위하여 간구하심이니라


해설 13 : 하나님께서는 그에게 바쳐지는 모든 기도들을 받으시며 응답하시는가?


가. 하나님은 악인의 기도는 받지도 응답하지도 않으신다.

(잠 15:8) 악인의 제사는 여호와께서 미워하셔도 정직한 자의 기도는 그가 기뻐하시느니라

나. 하나님은 그의 백성들이 마음속에 불의를 품을 때 그들의 기도를 듣지 않으신다.

(시 66:18) 내가 내 마음에 죄악을 품으면 주께서 듣지 아니하시리라

다. 하나님은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그리고 성령의 도우심으로 그에게 바쳐지는 그의 백성들의 기도를 그의 뜻에 합당할 때 응답해 주신다. 그는 그들이 기도하던 것들을 주시거나 혹은 그밖에 그것과 동등한 어떤 것이나 그것보다 훨씬 나은 어떤 것을 주시기도 하신다.


해설 14 : 기도의 두 번째 요소는 무엇인가?

기도의 두 번째 요소는 우리가 지은 죄에 대한 고백이다. 그것과 더불어 우리는 사죄에 대한 간구와 필요한 것들을 구하는 데로 나아가야 한다.


해설 15 : 우리는 기도에서 어떠한 죄에 대해 고백해야 하는가?

우리는 기도에서 죄를 고백해야 하는 데, 그것은 우리의 율법과 복음에 역행한 원죄와 자범죄에 대해, 태만 죄와 수행 죄에 대해 생각과 마음에서 지은 죄에 대해, 입술과 생활에서 지은 죄에 대해 죄를 고백해야 하며 우리는 마땅히 그것들로 인해 현세적이고, 영적이고, 영원한 심판과 형벌을 그 응분의 대가로 받아야 함을 인정해야 한다.

(시 32:5) 내가 이르기를 내 허물을 여호와께 자복하리라 하고 주께 내 죄를 아뢰고 내 죄악을 숨기지 아니하였더니 곧 주께서 내 죄의 악을 사하셨나이다 (셀라)
(시 51:4-5) 내가 주께만 범죄하여 주의 목전에 악을 행하였사오니 주께서 말씀하실 때에 의로우시다 하고 판단하실 때에 순전하시다 하리이다 내가 죄악 중에 출생하였음이여 모친이 죄 중에 나를 잉태하였나이다
(단 9:8-9) 주여 수욕이 우리에게 돌아오고 우리의 열왕과 우리의 방백과 열조에게 돌아온 것은 우리가 주께 범죄하였음이니이다마는 주 우리 하나님께는 긍휼과 사유하심이 있사오니 이는 우리가 주께 패역하였음이오며


해설 16 : 우리는 기도할 때 우리의 죄를 어떻게 고백해야 하는가?

우리는 기도 중 우리의 지은 죄를 고백할 때 그것을 슬퍼하고 그것을 미워함으로 그리고 확고한 목적과 확고한 결단으로 그것을 다시는 짓지 않겠다는 마음가짐으로 겸손하게 충분하게 자유롭게 해야 한다.


해설 17 : 기도의 셋째 요소는 무엇인가?

기도의 셋째 요소는 감사이며 이는 여기 이 땅 위에서의 현세적이고 영적인 하나님의 자비에 대해 저기 천상에서의 생명과 행복의 약속에 대해 인식함으로 감사하는 것이다. 우리는 그것을 감탄과 믿음과 사랑과 기쁨과 그 외의 모든 종류의 합당한 마음으로 인정하는 것이다.

(빌 4:6) 아무것도 염려하지 말고 오직 모든 일에 기도와 간구로 너희 구할 것을 감사함으로 하나님께 아뢰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117 [기독교길잡이] 주일은 무엇인가요? 2010-01-08 3586
116 [기독교길잡이] 삼위일체 하나님 2009-10-01 4724
115 [기독교길잡이] 기도란 무엇인가요? 2009-10-01 3591
114 [소요리문답] [제 107 문]주기도의 결론 부분은 우리에게 무엇을 가르치는가? 2009-01-29 3733
113 [소요리문답] [제 106 문] 여섯째 간구에서 우리는 어떻게 기도해야 하나? 2009-01-25 2703
112 [소요리문답] [제 105 문] 다섯째 간구에서 우리는 어떻게 기도해야 하는가? 2008-12-28 2398
111 [소요리문답] [제 104 문] 넷째 간구에서 우리는 어떻게 간구해야 하는가? 2008-12-20 2285
110 [소요리문답] [제 103 문] 셋째 간구에서 우리는 무엇을 기도해야 하는가? 2008-12-06 2603
109 [소요리문답] [제 102 문] 둘째 간구에서 우리는 어떻게 기도해야 하는가? 2008-11-29 2478
108 [소요리문답] [제 101 문] 첫째 간구에서 우리는 어떻게 기도해야 하는가? 2008-11-16 2728
107 [소요리문답] [제 100 문] 주기도의 머리말이 우리에게 가르치는 것은 무엇인가? 2008-11-02 2673
106 [소요리문답] [제 99 문]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기도의 지침으로 주신 것은 무엇인가? 2008-10-18 2562
» [소요리문답] [제 98 문] 기도는 무엇인가? 2008-10-03 4114
104 [소요리문답] [제 97 문] 성찬을 합당하게 받으려면 무엇이 요구되는가? 2008-09-24 2384
103 [소요리문답] [제 96 문] 성찬이란 무엇인가? 2008-09-17 3074
102 [소요리문답] [제 95 문] 세례는 누구에게 베풀어지는가? 2008-08-29 2406
101 [소요리문답] [제 94 문] 세례란 무엇인가? 2008-08-20 5298
100 [소요리문답] [제 93 문] 신약 성경이 말하는 성례는 어떤 것들인가? 2008-08-20 2263
99 [소요리문답] [제 92 문] 성례는 무엇인가? 2008-08-20 2388
98 [소요리문답] [제 91 문] 성례가 어떻게 구원의 유효한 수단이 되는가? 2008-08-05 2147
152-896 서울시 구로구 오류로 8라길 50 평강제일교회 TEL.02.2625.1441
Copyright ⓒ2001-2015 pyungkang.com. All rights reserved. Pyungkang Cheil Presbyterian Chu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