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792
등록일

2006.11.18

본문

고전1:18, 고전2:1-2

십자가! 이 세 글자는 그리스도 신앙의 상징이며 구원을 비결입니다. 그러나 그 진리를 명백히 깨닫는 것은 인간의 사고에 의해서는 절대 불가능합니다. 오직 감추어진 비밀한 하나님의 지혜이며 모든 것을 통달하시는 성령의 계시로만 깨달을 수가 있는 것입니다(고전2:6-10).

본문 말씀을 볼 때, 사도 바울은 "예수 그리스도와 그의 십자가에 못 박히신 것 외에는 아무 것도 알지 아니하기로 작정하였음이라"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사도 바울은 기독교 역사상 가장 놀라운 하나님의 은총을 입은 사람 중 하나입니다. 하나님의 종이며, 사도이며 복음의 전도자인 그는, 육체로 자랑하는 갈라디아 교회의 율법주의자들 앞에서 단호히 자신의 태도를 밝히면서 "내게는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 십자가 외에 결코 자랑할 것이 없으니"라고 했습니다(갈6:12-14). 바울 역시 과거에는 율법주의 곧, 육체로 있을 자랑할만한 것이 너무나 많았습니다. 그는 난 지 8일만에 할례를 받았고, 베냐민 지파이며 바리새인이고 율법에 흠이 없었다고 했습니다. 그는 하나님의 영광을 위하여 열정을 쏟았고 뛰어난 학문적 소양도 있었습니다. 그런 사도 바울이 예수 그리스도를 만난 이후로는 그 가장 고상한 생명의 지식 때문에 자기의 모든 육체적 자랑을 배설물처럼 여기고 잊어버렸다고 고백했습니다(빌3:48).

십자가는 결코 영광스러운 자랑거리가 아닙니다. 그것은 치욕적인 형벌과 죽음의 표증이 아니겠습니까? 그래서 '저주의 십자가'라고까지 말씀하고 있습니다(신21:23, 행5:30, 갈3:13). 그럼에도 예수께서 십자가에 죽으시던 그날은 불가불 세계적인 날이 되고 말았습니다. 그날 이후로 예수님의 십자가는 개인과 역사의 신기원이 되었습니다. 영광의 날이요 승리의 날이 되었습니다. 위로와 소망과 축복과 생명의 심벌이 된 것입니다.

1.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의 의미

1) 십자가는 하나님의 사랑을 확증해 줍니다.
롬5:8에서는 "우리가 아직 죄인 되었을 때에 그리스도께서 우리를 위하여 죽으심으로 하나님께서 우리에게 대한 자기의 사랑을 확증하셨느니라"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먼저, 십자가는 만인간의 죄가 어떠한 것인가를 보여줍니다. 롬3:3-26 말씀을 볼 때, 아담 타락 이후 이 땅에는 깨닫는 자도, 선을 행하는 자도, 의인도 하나도 없습니다. 그런데 우리가 아직 연약할 때에, 죄인 되었을 때에, 하나님과 원수 되었을 때에 예수님게서 우리를 위해 죽으심으로 하나님의 우리에 대한 사랑을 확증하신 것입니다(롬5:6-12, 4:25).

십자가는 죄에 대한 하나님의 진노, 곧 심판이 어떠한가를 보여줍니다. 죄의 결과는 사망, 영원한 지옥의 형벌 밖에 없습니다. 죽음은 죄의 삯, 곧 죄의 결과임을 롬6:23에 말씀하고 있습니다. 그런데 예수님께서 우리가 받을 하나님의 진노를 대신해 죽어주신 것입니다.
그 십자가는 바로 하나님이 죄인을 얼마나 사랑하시는가를 보여주는 진리가 됩니다. 하나님께서는 우리를 위하여 자기 아들을 아끼지 않고 내어주셨고, 그 피로 우리는 죄 사함을 받습니다(롬8:32, 엡1:7).
성도 여러분. 우리는 십자가를 사랑합시다! 날마다 십자가를 기억하고, 십자가를 지고 갑시다. 예수 그리스도 십자가만이 생명입니다, 전부입니다. 어떠한 환난과 오해와 핍박과 고난이 온다 해도 포기하지 말고 굳센 믿음으로 나아갑시다.

2) 십자가는 새 창조의 역사를 보여줍니다.
고후5:17을 볼 때, "누구든지 그리스도 안에 있으면 새로운 피조물이라 이전 것은 지나갔으니 보라 새것이 되었도다"라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하나님께서 죄를 알지도 못하신 자로 우리를 대신해서 십자가를 지게 하신 것은 우리의 모든 죄를 사해 주시고 하나님의 의로 새롭게 창조해 주시기 위함입니다(고후5:21, 롬8:3, 홈4:25, 3:25, 5:9, 8:1). 틀림없이 사도 바울의 전 인격을 지배하는 것은 사죄의 은총일 것입니다. 거기에 감격하여 사도 바울은 복음 전파에 남은 생애를 바쳤고, 그로 인해 수많은 고난을 당했습니다(고후11:23). 그럼에도 불구하고 그는 갈6:17에서 "내가 내 몸에 예수의 흔적을 가졌노라"라고 고백했던 것입니다.

2.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의 능력

1) 이김을 주십니다.
본문에서 보는 것처럼 십자가는 믿는 자에게는 구원을 주시는 하나님의 능력입니다(고전1:18).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는 죄를 폭파시키는 권세와 능력이 있습니다. 십자가를 믿는 순간 원죄, 유전죄, 자범죄를 단번에 사함 받습니다. 그 십자가로 우리는 죄에 대하여 죽고 의에 대하여 삽니다(롬6:11). 그 예수 안에 있는 생명의 성령의 법이 죄와 사망의 법에서 우리를 해방시켜 주신 것입니다(롬8:1-3, 롬5:9). 그래서 사망이 이김의 삼킨 바 됩니다. 십자가는 모든 인류의 원수 사망을 멸하는 신령한 무기가 아닙니까(고전15:26)? 그래서 우리는 예수 그리스도로 말미암아 승리를 얻게 되는 것입니다(고전15:54,57).
세상 두려워하지 마세요. 누가 우리를 대적합니까? 누가 하나님의 택하신 자를 송사하겠습니까? 누가 우리를 하나님의 사랑에서 끊을 수가 있겠습니까(롬8:31-39)? 예수 그리스도 십자가 피로 구원받은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승리가 보장되어 있습니다! 넉넉히 이길 수가 있다는 것을 믿으시기 바랍니다.

2) 산 소망을 주십니다.
예수 그리스도의 얼굴을 보세요. 가래침과 주먹다짐, 채찍과 같대로 수없이 얻어맞았습니다. 누구 때문입니까? 바로 우리 때문입니다. 십자가에 달리신 우리 주님의 얼굴은 사랑의 얼굴입니다. 축복의 얼굴입니다. 구원의 얼굴입니다. 은총의 얼굴입니다. 자비의 얼굴입니다. 우리 믿는 성도에게는 자랑스러운 얼굴인 것입니다. 성경을 통해서 예수 그리스도의 얼굴을 볼 때마다 우리는 자신이 살아 있다는 생존의 의미를 느낄 수가 있습니다. 하나님의 참사랑에 고마움을 느낍니다. 그리고 누구에게나 예수 그리스도를 나의 구주라고 담대하게 자랑할 수가 있는 것입니다.
예수님의 십자가가 우리에게 새생명을 주십니다. 산 소망을 주십니다. 천국의 기업을 주십니다. 우리는 그리스도의 십자가만을 자랑합시다. 그리고 각기 십자가를 지고 예수님의 발자취를 따라갑시다. 우리 평강제일교회는 누가 뭐라고 말해도 걱정이 없습니다. 예수님이 함께하시기 때문입니다. 예수님 십자가만을 자랑하는 교회이기 때문입니다. 우리는 십자가만을 자랑하고 하늘의 소망을 가지고 만세를 부르면서 나아갑시다. 복을 전하되 예수 그리스도 십자가 복음을 전하는 산 역사가 있기를 주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우리의 모든 삶에 십자가만이 중심이 돼야 한다는 것을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십자가 없이 사는 사람들은 참 그리스도인이 아닙니다. 오늘날 예수님의 십자가를 도외시하고 잘못된 신앙관을 가진 사람이 얼마나 많습니까?

우리의 영원한 구주가 되시는 예수 그리스도는 역대 선지자의 예언대로 하나님 자신이 사람이 되어 오셨습니다. 하늘 영광 보좌를 버리시고 말씀대로 이 땅에 오셔서, 말씀대로 사시고, 말씀대로 일하시다가, 만인간의 죄를 걸머지고 골고다 언덕 높이 십자가에 달려 물 한 방울 피 한 방울 남김없이 아낌없이 쏟아 주셨습니다. 그분만 믿으세요. 무덤에 들어가셨다가 사망의 권세를 깨뜨리시고 3일만에 부활하신 예수님, 이 땅에 40일 동안 신령한 부활의 몸으로서 자그만치 11번 나타나시고, 마지막에 사도 바울에게까지 12번 부활체를 보여주신 예수님, 그리고 500명 이상 보는데서 감람산에서 하늘로 올라가신 그 예수님이 재림하십니다.

예수님만이 하나님이고 또한 완전한 사람입니다. 사람 따르지 마세요. 하나님의 말씀만 따르세요. 예수님의 구원의 십자가를 짓밟고 무시하는 인간들은 자손만대 망합니다. 모든 궁극적 구원을 알려주는 십자가의 진리에서 이탈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내게는 우리 주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 외에는 결코 자랑할 것이 없다"라고 한 사도 바울의 고백의 삶을 사시기를 바랍니다. 끝까지 예수님의 십자가를 튼튼히 붙잡고 십자가만을 자랑하면서, 산 소망을 가지고 범사에 감사로 십자가의 열매를, 빛의 열매를 맺는 역사가 모두에게 있기를 예수 그리스도의 이름으로 축원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32 빈방을 준비하며 기다립시다 2006-12-10 3509
31 부모님을 주 안에서 공경하라 2006-12-10 3852
» 산 소망을 주는 십자가 2006-11-18 3414
29 진동치 못할 나라를 받았은즉 은혜를 받자 2006-11-15 4154
28 하나님과 동행하는 생활 2006-11-05 3951
27 서산낙조(西山落照) 인생은 밝아야 합니다. 2006-10-28 3552
26 때를 아는 지혜 2006-10-21 4663
25 얼마나 투자했습니까? 2006-10-14 3050
24 자랑하자, 예수님의 십자가만을 2006-10-08 3580
23 성도의 이상적인 행복한 가정 2006-09-30 3716
22 영원한 본향 세계를 붙잡는 나그네 인생 2006-09-23 3744
21 Let Us Learn Mercy and Compassion of Jesus 2006-09-15 1896
20 예수님의 자비와 긍휼을 본받자 2006-09-15 6189
19 사람은 존귀에 처하나 2006-09-03 4357
18 빌라델피아 교회가 받은 축복 2006-08-26 4600
17 Arise and Go 2006-08-17 2578
16 너는 일어서라 그리고 떠나라 2006-08-17 3938
15 걱정이 없어야 평안합니다 2006-08-07 4228
14 성령 안에서 경영하자 2006-07-21 3845
13 Let Us Purpose in the Spirit 2006-07-20 2608
PYUNGKANG NEWS
교회일정표
2024 . 6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찬양 HYMNS OF PRAISE
영상 PYUNGKANG MOVIE
152-896 서울시 구로구 오류로 8라길 50 평강제일교회 TEL.02.2625.1441
Copyright ⓒ2001-2015 pyungkang.com. All rights reserved. Pyungkang Cheil Presbyterian Chu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