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의 양식

HOME > 말씀 > 생명의 양식
글 수 509
등록일

2018.12.31

본문

갈 6:7-10, 사 5:1-7

제 18-52호
사람이 무엇을 심든지 그대로 거두리라 
갈 6:7-10, 사 5:1-7


  2018년도 올 한 해도 이제 얼마 남지 않았습니다. 한 해를 결산해야 할 시점이 다가온 것입니다. 하나님의 사랑을 받은 이스라엘은 극상품 포도나무로서 하나님의 포도원에 심기운 자들이었지만 들포도를 맺힘으로써 버림받았다는 사실을 기억할 때 두려운 마음이 앞서지 않을 수 없습니다. 어떤 열매를 얼마나 심고, 거둔 한 해였습니까? 스스로 속이지 말라고 성경은 말씀하십니다. 하나님을 만홀히 여겨서는 안 됩니다.


1. 심어야 거둘 것이 있습니다. 


  가을은 열매가 가득한 계절이고, 연말은 영적인 면에서 그 열매를 추수하는 때라 하겠습니다. 하나님께서는 지금 이 시간 우리 각자를 향하여 열매냐 아니면 쭉정이냐를 묻고 계십니다. 추운 겨울이 오기 전에 우리는 열매를 거둬야 합니다. 알곡은 창고에 잘 보관되지만 쭉정이는 집 밖에서 불사름을 당할 뿐입니다. 우리가 뜻을 받들며 살아온 흔적, 신앙생활의 흔적만이 하나님의 생명책에 기록됩니다. 믿은 대로 심어야 합니다(고후 9:6-11). 하나님은 심고 거두는 법칙을 어긴 적이 없으십니다. 따라서 심지 않고 거두려 한다면 마땅히 그 행위는 하나님 앞에 죄가 되지 않을 수 없습니다. 일하지 않고 요행이나 행운을 바라는 사람을 성경은 불한당, 사기꾼이라 말씀하십니다. 우리 신앙인이 받기 쉬운 유혹 가운데 하나가 바로 심지 않고 거두려는 행위임을 우리는 명심해야 합니다. 

  기도하지 않고 받으려 하고, 감사와 제물이 없는 예배를 드리면서 축복은 기대하고 있지만 하나님은 그것을 허락하지 않으십니다. 하나님의 축복은 값싼 것이 아닙니다. 가치가 있는 창조의 축복입니다. 말씀대로 그대로 이루어지는 축복이 하나님의 축복입니다. 

  마 25:14-30에 주인이 종들에게 각기 그 재능대로 돈을 나누어 주며 장사할 것을 명하는 장면을 보게 됩니다. 결산할 때에 다섯 달란트 받은 사람과 두 달란트 받은 사람은 갑절의 이익을 남김으로써 착하고 충성된 종이라 칭찬을 받았습니다. 그러나 한 달란트 받은 사람은 그것을 땅에 묻어 두었다가 그대로 주인에게 가지고 왔습니다. 주인은 이 종을 악하고 게으른 종이라 책망하시면서 있는 것까지 빼앗아 버리고는 바깥 어두운 데로 내어 쫓고 맙니다. 우리는 올 해 얼마만큼 심으셨습니까? 많이 심어야 많은 결실을 바칠 수 있음을 기억하시기 바랍니다. 


2. 심는 씨앗대로 열매를 거둡니다. 


  무엇을 심든지 그대로 거둔다고 성경은 말씀하십니다(갈 6:8, 욥 4:8, 호 8:7, 10:12-13, 시 7:14, 잠 22:8). 착한 일을 심으면 집안에 착한 일만 생기게 됩니다. 미움을 심으면 미움을 열매로 거두게 됩니다. 육체를 위하여 심는 자는 육체로부터 썩어질 것을 거두고 성령을 위하여 심는 자는 성령으로부터 영생의 열매를 거둡니다. 

  육체적인 불의의 씨는 반드시 본인과 자식에게 그 여파가 미치게 됨을 성경은 교훈하십니다. 다윗왕이 범죄했을 때 하나님께서는 나단 선지자를 보내어 ‘너희 집에 칼이 떠나지 아니하고 노인이 없을 것이며 음란이 떠나지 아니할 것’이라는 준엄한 심판을 하시지 않으셨습니까? 이 말씀대로 아들 압살롬은 반란을 일으켰고 아버지의 후궁들을 범하며 나라에 어지러움을 초래한 사실을 성경을 통해 성경의 역사는 분명하게 우리에게 말씀해 주고 계십니다. 

  사도 바울도 갈 5:19에 ‘육체의 일은 현저하니 곧 음행과 더러운 것과 호색과 우상 숭배와 술수와 원수 맺는 것과 분쟁과 시기와 분 냄과 당 짓는 것과 분리함과 이단과 투기와 술 취함과 또 그와 같은 것들이니 전에 너희에게 경계한 것과 같이 경계하노니 이런 일을 하는 자는 절대 하나님의 나라를 유업으로 받을 수 없다’고 가르치십니다. 마음 밭에 욕심이란 씨를 뿌리면 결국 죽음밖에 수확할 것이 없게 됩니다(약 1:15). 성도는 은혜 받은 것을 감사로 심는 자들임을 잊어서는 안 됩니다.


결 론 : 북 이스라엘 왕 가운데 가장 악한 아합은 그 아내 이세벨과 더불어 하나님을 만홀히 여기는 나쁜 일을 많이 한 자였습니다. 그들은 나봇의 기름진 포도원을 빼앗기 위해 권력을 이용해 위협을 가하면서 결국은 나봇의 목숨을 빼앗고 그들 자신의 욕심을 만족시키고 맙니다. 하나님께서는 엘리야 선지자를 통해, 뿌린 씨대로 그들이 나봇과 같이 죽임을 당하고 그들의 시체와 피를 개들이 핥는다고 예언하게 하였습니다. 예언대로 이루어지지 않았습니까? 사랑하는 성도 여러분, 올 한 해 많은 것을 심지 못했어도 낙심하지 마시기 바랍니다. 

  이 한 해가 가기 전에 하루가 천 년 같은 믿음을 가지시고 하루를 살아도 열매를 맺을 수 있는 신앙의 날을 사시길 바랍니다. 모든 죄를 다 내어놓고 진심으로 통회 자복하며 하나님 앞에 서원한 모든 것을 그대로 갚는 삶을 사시기를 바랍니다. 우리의 행한 대로 열매를 수확하기 때문입니다. 아름다운 의의 열매를 풍성하게 맺으시는 성도가 되시기를 부탁드립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09 닫히고 열리고 2019-01-14 140
508 금년 한 해의 생애는 성경을 많이 읽고 전도하는 한 해 file 2019-01-07 206
» 사람이 무엇을 심든지 그대로 거두리라 file 2018-12-31 233
506 언약의 보증은 축복 file 2018-12-23 247
505 대풍년의 추수꾼이 되자 file 2018-12-17 162
504 하나님 앞에 영광스런 이름들 file 2018-12-10 234
503 넘쳐흐르는 생명의 강 file 2018-12-03 255
502 기운이 소생하고 족하다 file 2018-11-26 207
501 하나님이 기뻐하시는 감사 file 2018-11-19 236
500 아벨적인 믿음의 터전을 찾자 file 2018-11-12 203
499 나의 죄가 하나님의 무거운 짐 file 2018-11-05 285
498 살아 계신 하나님의 말씀의 세력은 file 2018-10-29 348
497 믿음이 있을 때 부족과 주림이 절대 없다 file 2018-10-22 366
496 편도나무가 하나님의 집이 되기까지 file 2018-10-15 358
495 다메섹 도상의 하늘의 빛과 주님의 음성 file 2018-10-08 295
494 하나님의 보좌 file 2018-10-01 389
493 때를 아느냐? file 2018-09-23 485
492 바디매오의 적극적인 신앙 file 2018-09-17 333
491 돌들이 소리 지르기 전에 file 2018-09-10 334
490 성도가 항상 힘써야 하는 일은? file 2018-09-03 419
152-896 서울시 구로구 오류로 8라길 50 평강제일교회 TEL.02.2625.1441
Copyright ⓒ2001-2015 pyungkang.com. All rights reserved. Pyungkang Cheil Presbyterian Chu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