생명의 양식

HOME > 말씀 > 생명의 양식
글 수 562
등록일

2020.01.13

본문

롬 14:5-12, 고전 2:1-5, 히 12:2

제 20-2호
예수님만 바라보고 믿고 살자

롬 14:5-12, 고전 2:1-5, 히 12:2


  살아 계신 하나님은 인격적인 하나님입니다. 새로운 2020년도에는 살아 계셔서 말씀하시는 예수 그리스도를 바라보며 사는 한 해가 되어야 하겠습니다. 오늘 본문은 사도 바울이 성령에 충만하여 로마에 있는 모든 신자를 향해서 전해 주신 성령의 음성이요, 하나님의 간절한 바람이기도 합니다. 그러므로 롬 14:6이나 8절 말씀과 같이, “우리가 살아도 주를 위하여 살고 죽어도 주를 위하여 죽는” 한 해가 돼야 할 것입니다. 이는 우리의 모든 삶의 목적과 중심이 주 예수와 일치해야 함을 뜻합니다.


1. 생사의 목적으로서 예수 그리스도


  세상에 살고 있는 모든 시대와 모든 장소에서 예수 그리스도인들은 필연적으로 예수님께 속하여 있습니다. 그리스도인들은 필연적으로 예수에게서 출생했고, 예수 안에서 살아야 하며, 예수 안에서 먹고 마시고 입으며, 죽음까지도 예수 안에서 맞이해야 합니다. 그러므로 예수야말로 우리에게 필연적인 주가 되십니다. 우리 자신들은 절대 목적이 될 수 없습니다. 오직 예수님만이 만왕의 왕이며 우리의 목적이신 것입니다. 그러면 왜 예수님께서 우리의 생사의 목적이 되실까요?

  1) 이미 우리는 주의 것이 되었기 때문입니다.
  롬 14:8에 보면 “사나 죽으나 우리가 주의 것이로다”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이 말씀대로 예수님은 우리의 삶과 죽음을 처리하시고 인도하시는 분이며(계 5:9), 우리의 금세와 내세까지도 십자가를 통해 다 해결하시는 가운데 당신의 완전한 소유로 삼으셨습니다. 그러므로 갈 2:20 말씀과 같이 “우리가 사는 것은 예수를 믿는 믿음”으로 사는 것입니다.

  2) 예수님만이 부활의 주가 되시기 때문입니다.
  롬 14:9 말씀에서 “그리스도께서 죽었다가 다시 사셨으니 곧 죽은 자와 산 자의 주가 되려 하심이라”는 내용을 볼 수 있습니다. 우리 주님께서는 우리의 죽음을 완전히 해결하셨습니다. 사망의 권세를 깨뜨리고 영광의 승리의 부활을 하셨기 때문에 예수님만이 우리의 삶의 목적이 되십니다. 나라 안팎으로 얼마나 많은 소리가 있습니까? 그러나 세상의 소리는 전부 죽음의 소리요, 사망의 음침한 골짜기를 걸어가는 괴로움과 한숨의 소리입니다. 오직 예수 그리스도의 십자가 보혈에서만 참평안과 생명의 소리가 들려오고 있습니다. 그분만이 부활의 주가 되시므로 불가불 모든 이름 위에 뛰어난 이름이 되셨습니다(행 10:36).

  3) 예수님만이 심판의 주체가 되시기 때문입니다. 
  롬 14:10-11을 볼 때 “형제를 함부로 판단하지 말라”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왜냐하면 모든 인류가 다 하나님의 심판대 앞에서 무릎을 꿇게 될 날이 오기 때문입니다(고후 5:10). 그러므로 우리는 형제를 비판하거나 판단하기 전에 그분을 위해서 기도해 주고 원수를 사랑하는 마음으로 대할 뿐입니다. 오직 예수님만이 모든 인류를 심판하실 주체가 되시는 분입니다.


2. 생사의 수단으로서 예수 그리스도


  예수님이 우리의 삶의 목적이라면 그 목적을 성취하기 위한 수단으로서 성도들의 행동강령은 오직 예수 중심이 되어야 합니다. 그러한 삶은 과연 어떠한 삶을 가리키는 것일까요?

  1) 예수 그리스도만을 믿는 삶을 뜻합니다.
  요 6:29 말씀을 볼 때 “하나님이 보내신 자를 믿는 것이 하나님의 일이다”고 하였습니다. 그러므로 성도는 하나님의 말씀을 믿고 살아가야 할 뿐 아니라 우리의 길과 진리와 생명이 되신 예수, 나아가 부활하신 예수, 구원이신 예수, 영생이신 예수를 믿어야 합니다.

  2) 예수를 위해 환난과 고난을 감수하는 삶을 말합니다.
  마 5:10-12 말씀을 볼 때 “의를 위하여 핍박을 받는 자는 복이 있다”고 했습니다. 예수를 위한 핍박은 죄인 된 우리에게 영예요, 자랑이며 축복이 되는 것입니다. 초대교회 성도들은 예수님의 이름을 인해 받는 능욕이 합당하다고 여길 정도로 예수를 위해 받는 환난과 고난을 감당했습니다.

  3) 예수를 위해서 자기 십자가를 지는 삶입니다.
  마 10:39에 보면 “자기 목숨을 얻는 자는 잃을 것이요 나를 위하여 자기 목숨을 잃는 자는 얻을 것이라”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이러한 사람은 예수님 때문에 부모와 처자와 친구까지도 빼앗김을 당하고 고난을 당하지만, 금세와 내세의 축복이 약속된 자들입니다.

  4) 예수의 이름을 시인하는 삶입니다.
  마 10:32-33 볼 때 “누구든지 사람 앞에서 나를 시인하면 나도 하늘에 계신 내 아버지 앞에서 저를 시인할 것이요”라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예수께서 나의 삶의 주체가 되신 분은 어떠한 위협에도 굴하지 않고 아리마대 요셉과 같이 담대하고 당당하게 주님의 이름을 시인하는 삶을 살 수가 있는 것입니다.

  5) 주님의 이름을 나의 전부로 삼는 삶입니다.
  예수의 이름만이 세계를 제압할 수 있고, 예수의 이름만이 세계를 걸머지고 하나님 앞으로 힘차게 달려갈 수 있기 때문에, 예수의 이름은 전 세계를 싣고 달리고도 남음이 있는 기차 화통과도 같습니다.


결 론 : 2020년 새로운 한 해를 시작하면서 시대를 분별하는 지혜를 통해 역사의 흐름을 읽는 가운데 교회의 갈 길과 할 일을 분명히 깨달아 감당해야 할 것입니다. 그러기 위해 성경을 보는 가운데 말씀대로 살아야 합니다. 기도로 무장하는 가운데 주의 날을 대비해야 합니다. 그것은 회개와 각성을 통해서만 이루어집니다. 그래서 하나님 중심, 말씀 중심, 교회 중심의 삶을 통해 새로운 한 해를 승리하는 성도들이 되시기 바랍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
562 더 나은 본향 file 2020-01-20 70
» 예수님만 바라보고 믿고 살자 file 2020-01-13 157
560 장래 소망이 끊어지지 않는 복을 받자 file 2020-01-06 157
559 2019년을 후회 없이 살아왔는가? file 2019-12-30 154
558 끝까지 기다리는 축복 file 2019-12-30 126
557 새 생명의 산 소망과 복스러운 소망 file 2019-12-16 275
556 겉 사람은 후패하나 기쁨과 함께 감사의 삶을 살 때 늙는 줄 모른다 file 2019-12-09 250
555 변두리 인생 낙심할 것 없습니다 file 2019-12-03 260
554 낙엽 인생의 지혜 file 2019-12-03 190
553 예수님의 범사에 감사 file 2019-11-18 342
552 성실하고 정직한 삶이 천국 가는 길입니다 file 2019-11-11 403
551 에바브로디도와 같이 죽기에 이르러도 file 2019-11-04 374
550 하나님의 큰 집에서 귀히 쓰는 그릇 file 2019-10-28 369
549 천하보다 귀한 사람의 가치 file 2019-10-21 432
548 이 계곡에 도랑(개천)을 많이 파라 file 2019-10-14 396
547 하나님은 우리를 믿고 투자하시는데 file 2019-10-07 452
546 여호와의 구원은 사람의 많고 적음에 달려 있지 않다 file 2019-09-30 362
545 결혼을 잘못 한 여호람왕 file 2019-09-23 447
544 세월 속에서 받는 하나님의 선물(시간이 주는 교훈) file 2019-09-16 490
543 하나님을 경외하는 믿음의 사람은 늙지 않는다 file 2019-09-10 487
152-896 서울시 구로구 오류로 8라길 50 평강제일교회 TEL.02.2625.1441
Copyright ⓒ2001-2015 pyungkang.com. All rights reserved. Pyungkang Cheil Presbyterian Chu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