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HOME > 평강뉴스 > 포토뉴스
글 수 1,392
  • RSS
interview_title_.jpg


2001년 제1회 개최를 시작으로 올해 8회째를 맞은 "성경퀴즈대회:황금종을 울려라". 
준비된 20문제를 모두 소진할 때까지 살아남은 5명의 선수들. 
거듭되는 추가 문제를 해결하며 최후의 1인으로 남아 황금종을 울린 박영미 성도님을 만나봤습니다. 

IMG_8164.jpg


#"2015 황금종을 울려라" 우승을 축하드립니다. 주위의 반응은 어떤가요?
가족들이 모두 좋아해요, 특히 아이들이요. 주변 분들도 모두 잘 됐다고 축하해주시고요. 남편은 제가 이렇게 잘할 줄 몰랐다네요(웃음). 

#이번 대회가 첫 출전이 아니시죠? 우승 수상하시는 모습이 낯설지가 않아서요. 
이번이 세 번째예요. 그동안은 성적이 그리 좋은 편이 아니었고요. 작년에 사관학교 수료식 때 앞에 나갔던 적이 있었는데 그것 때문인지 모르겠지만 몇몇 분은 그동안 제가 황금종에서 좋은 성적을 냈던 것으로 알고 계신 거 같아요. 사실, 예전에는 누가 "황금종을 울려라"의 우승을 했는지도 잘 몰랐었어요. 

(2014년 5월 사관학교 수료식 당시, 박영미 성도님은 2,759 명의 국내 수료자 중 '전체 우수상'(단 1명!)을 수상했습니다. ^^)

#"2015 황금종을 울려라"에 출전하신 동기는 무엇인가요?
큰 애(문승신 군, 중2) 중등부 선생님이 전화를 해오셨어요, 이번 "황금종을 울려라"에 출전시키면 어떻겠느냐고. 근데 얘가 혼자 하면 너무 어려울 것 같아서, 어차피 내가 공부를 해야만 얘를 가르칠 수 있겠다 싶어서 저도 공부를 했죠. 

#그리고 마침 그때 미스바에서 선수 추천이 들어온 거고요? 
네(웃음). 

#둘째 자녀분(문미혜 양, 초6)도 이번 대회에 출전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아빠까지 출전했으면 온 가족이 대회에 참가한 셈이 되었겠네요.
아이들 보살펴야 한다고 남편은 참가를 못했어요. 그런데 황금종 공부하는 데 남편이 많이 도와줬어요. 아이랑 같이 도서관 가서 공부하고 집에 돌아오면 아빠가 퇴근 후에 매일매일 퀴즈 내고... 마지막 한 주는 온 가족이 화이트보드 하나씩 갖고 모여앉아 진짜 대회처럼 풀고 그랬거든요. 

#도서관 가서 구속사 공부하고 화이트보드로 모의대회도 하셨다고요? 우승 소감 말씀하실 때는 '이번 대회는 별로 준비 못 했다'고 하셨던 것 같은데(웃음) ...
도서관은 집이 너무 더워서 간 거고요(웃음). 사실 이번엔 '내가 상을 타야겠다'라는 것보다 '아이들이 대회에 참석할 준비를 시켜야겠다'는 생각이 컸어요. 아이들이 암기까지는 어떻게 어떻게 하는데 정작 내용을 정확히 이해 못하다 보니 왜 이 답이 맞는지 혹은 틀린지 설명을 해줘야 했거든요. 그러려면 내가 먼저 알아야 하니 책을 읽을 수밖에 없더라고요. 또 제가 잘 외우지 못하는 부분은 오히려 아이들이 힌트를 주기도 하고 ... 지나고 보니 마치 온 가족이 그룹스터디를 했던 것 같네요. 그리고 둘째 아이는 소년부 선생님이 정말 많이 도와주셨어요. 선생님도 황금종 대회 후반까지 남아계셨었는데 아이를 너무 잘 가르쳐주셨더라고요. 덕분에 저도 많이 배웠고요. 
예전 대회 때는 나 혼자 하니까, 낮엔 살림하고 뭐하고 밤에야 겨우 공부하다 보니 정신이 없었거든요. 이번 대회 준비하면서 가장 좋았던 것은 가족이 모두 준비했던 점 같아요. 덕분에 집은 좀 난장판이 됐지만요(웃음). 
그룹스터디를 하면 자기가 보는 것 외의 부분도 보게 되잖아요? 이 부분이 중요한 거 같다, 이 부분은 이래서 이런 거 같다, 그렇게 의견을 주고받고 하는 게 정말 도움이 많이 되었어요. 

IMG_8170.jpg


#적지 않은 참가자들이 교구나 기관 통해 등 떠밀려 출전하는 경우가 많죠. 
사실 저도 이번 대회는 안 나가고 싶었어요. "황금종을 울려라"가 ... 구속사 공부하는 것까지는 참 좋은데 긴장이 되다 보니 수련회 기간 내내 잠도 잘 못 자게 되거든요. 
그런데 중학생 큰 애가 나간다 하니 얘 때문에라도 (내가) 나가야겠다 싶더라고요. 얘가 공부를 그리 잘하는 스타일이 아닌데 어쩌면 이번 대회가 이 아이에겐 큰 전환점이 될 수도 있을 것 같고 마침 아이도 좋다고 했고요. 제가 잘 모르는 상황에서 문제만 불러주는 게 한계가 있어서 같이 공부하다 보니 여기까지 왔네요. 

(문승신 군은 이번 대회 18번 문제에서 탈락했습니다. 17번 문제까지 통과한 인원은 130명 중 25명. 어느 정도로 대회 준비를 했는지 가늠이 되는 대목입니다.)

#대회 준비하시면서 느낀 점이 있다면요?
그동안 구속사 시리즈를 많이 읽지 않았던 게 너무 아쉬웠어요. 대회 준비하는 한 달 사이에 1권부터 9권까지를 모두 읽을 수는 없잖아요. 뜻을 이해를 못하니 예상문제집을 외우는 데에도 한계가 있고요. 개인적으로 올해는 1월부터 거의 책을 못 읽었어요. 대회 준비 때문에 갑자기 읽으니 진도도 잘 안 나가고 힘들더라고요. 

#가장 힘들었던 문제는 무엇이었나요?
맨 마지막 문제요(이스라엘 12지파가 광야에서 진 친 배치를 묻는 문제). 동서남북 중 두 군데까지는 알겠는데 나머지 두 군데는 솔직히 말해 찍었어요(웃음). 이때는 답을 쓰면서도 이젠 떨어져도 그만이라고 생각했어요. 여기까지 온 것만도 기적이라고 생각했거든요. 
한 열 명쯤 남았을 때였던가, 한 사람씩 한 사람씩 응원전 진행했잖아요? 그래도 기관을 대표해서 출전했는데 일찍 떨어지지 않고 거기까지 온 것만도 감사했어요. 이제부터는 떨어져도 상관없다고 생각하니 오히려 긴장이 풀리고 마음이 편해지더라고요. 

2015080422344239129.jpg


#화면을 통해 볼 때는 그렇지 않아 보이던데 대회에 참가하면 그렇게 떨리나요?  
너무 떨려서 밥도 잘 못 먹어요. 대회 때도 내가 쓴 글씨(답)를 내가 잘 못 알아보기도 해요. 그만큼 긴장되고 떨리는 거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참가자들 모두 구속사 공부하는 걸 좋아들 하셔서 그 자리에들 계시는 것 같아요. 
공부하면서 '이게 왜 답일까' 보물 찾듯이 답을 생각하게 돼요. 출전자들끼리 자연스럽게 문제에 대해 이야기도 하고요, "이게 더 중요한 것 같아" 이러면서 말이죠. 평소에 원로목사님께서 강조하셨던 내용을 떠올리면서 왜 이런 것들을 중요하다고 하셨을까 깨닫게 되는 것도 적지 않고요. 
사실 예전에 대회 준비할 때는 학생들처럼 문제와 답만 외웠거든요. 이번엔 아이들과 함께 준비하는 것 때문에 "왜?"에 대해서, 그리고 "어느 부분이 중요할까?"에 대해서 생각하면서 공부했고요. 그렇게 생각을 많이 하고 책도 찾아보고 했던 것이 좋은 결과로 맺어져서 감사해요. 
 
#4년 만에 열린 "황금종을 울려라"에 우승하셨습니다. 이 타이틀이 성도님 본인에게 어떤 의미로 다가올까요? 
이젠 좀 열심히 하라는 의미 같아요. 주변에서 열심히 한다고 얘기들을 들어도 사실 자기 스스로는 알잖아요, 각자 어떻게 말씀을 듣고 읽어왔는지. 성경을 어떻게 읽어야 하는지도 머리로는 알고, 하나하나 찾아가면서 읽어야 한다는 것도 아는데 사실 얼렁뚱땅 넘어가는 경우가 많잖아요. 대회 준비하면서 '아, 이런 말씀이 있었구나' 하면서 새롭게 다가온 말씀들이 많았어요. 이번을 계기로 말씀을 더욱 제대로 듣고 읽어야겠다 생각했어요.
 
#"황금종을 울려라" ... 다음 회에도 참가하셔야죠? (웃음)
(웃음) 애들은 좀 더 참가시키고 싶어요. 중학생 큰 애가 남자 아인데 요즘 사춘기라 사실 그동안 이야기할 수 있는 기회가 많지 않았거든요. 이번 대회 준비하면서 학교 공부가 아닌 것으로 대화를 많이 나누다 보니 성경과 구속사 뿐만 아니라 다른 얘기들도 많이 나눌 수 있는 계기가 된 거 같아요. 참가하고 대회 준비하는 것만으로도 감사하게 되는 부분이 많더라고요. 
솔직히, 가족들 모두가 이렇게 대회에 나온다는 게 쉬운 일이 아니라서... 다음 번 황금종 때는 출전할 수 있을지 잘 모르겠네요. 하지만 준비하는 과정을 생각하면 다음번에도 아이들과 함께 참가하고 싶은 마음이 있네요. 

#오늘 말씀 감사드리고요, 다시 한번, 우승 축하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2015080423013442994.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조회 수sort
1252

[2017 하계대성회] 둘째 날 이모저모 (2) file

'휘선(暉宣), 빛을 베풀다' 휘선 박윤식 목사 특별전 이번 하계대성회에서는 특별한 전시 공간이 우리에게 깊은 신앙의 울림을 주었습니다. 종교개혁 500주년과 '구속사 시리즈' 출간 10주년을 맞는 뜻 깊...

 
2017-08-02 663
1251

2014 맥추감사예배

평강제일교회는 지난 7월 6일 맥추감사예배를 드렸다. 이날 유종훈 당회장은 "맥추절의 구속사적 의미와 절기를 맞이하는 성도의 자세(레23:15-21)"라는 제목으로 설교를 전했다. 그는 구약의 절기인 유월절, 맥추절(오순절), 초막절의 내용...

 
2014-07-13 663
1250

[현장르포] 신참 전도사의 고군분투 워크샵 참석기 file

신참 전도사의 고군분투 워크샵 참석기 전쟁터에서 적군 가장 깊숙한 곳에 침투하여 일당백을 상대하며 작전을 수행하는 부대를 가리켜 특수부대라고 말한다. 그 작전의 성격상, 특수부대 훈련은 인간 한계를 극복하는 초고강도로 유명하다. ‘아덴만의...

 
2016-10-12 668
1249

구속사 말씀의 현장을 가다 file

구속사 말씀의 현장을 가다 구속사 말씀의 현장을 향하는 발걸음들이 이어지고 있다. 장로회부터 청년 1부까지 지리산 , 주문진 해변교회, 구례 노고단교회로 향한 행보는 신앙의 대물림 현장이었다. 구속사 말씀 운동이 시작된 역사의 현장, 지리산 기도처 청...

 
2016-07-15 671
1248

2019 하계대성회 휘선 설교집 출판 및 평강의 날 감사예배 file

휘선 설교집, 출판감사예배 ‘마음을 비운 절대 감사’ 출판과 평강의 날 기념예배로 드려 7월 31일, 수요일 오후 7시 수요예배는 뜻깊은 감사예배로 드려졌다. 무엇보다 50여 년 동안 평강제일교회의 강단을 통해서 선포하신 박윤식 원로목...

 
2019-08-01 673
1247

'2018 초등부 봄 성경학교 file

아브라함의 발자취를 따라가는 '2018년 초등부 봄 성경학교 2018년 초등부 봄 성경학교가 지난 2월 10일 야베스 성전에서 열렸습니다. ‘아브라함의 발자취를 따라감으로 구속사의 완성을 이루는 초등부(갈 3:9, 요 8:39)’라는 주제 아래 개...

 
2018-02-15 674
1246

그 곳이 알고 싶다 03 | 기도처 file

시119:105 주의 말씀은 내 발에 등이요 내 길에 빛이니이다. 삼하 22:29 여호와여 주는 나의 등불이시니 여호와께서 나의 흑암을 밝히시리이다. 시18:29 내가 주를 의뢰하고 적군에 달리며 내 하나님을 의지하고 담을 뛰어넘나이다. 성도...

 
2019-08-01 677
1245

나라와 가정의 위기를 타개하기 위한 특별 새벽기도회 file

나라와 가정의 위기를 타개하기 위한 특별 새벽기도회 10월 31일(월)부터 11월 4일(금)까지 나라와 가정의 위기를 타개하기 위한 특별 새벽기도회가 진행되었습니다. 평강의 성도들은 영하로 뚝 떨어진 기온에 아랑곳하지 않고 캄캄한...

 
2016-11-06 678
1244

2018년 하계대성회 첫째 날 이모저모 file

기다리고 기다리던 2018년 하계대성회가 비로소 시작되고 해외 각지, 지방 각처에 있는 모든 평강의 식구들이 여주 평강 연수원으로 속속 도착하였습니다! 버스에서 내려 개회예배가 드려지는 모리아 성전까지 이동하는 평강 식구들의 이모저모를 카메라에 담...

 
2018-08-07 678
1243

일본 사이타마 은총 그리스도 교회 입당예배 file

4월 8일 오전 7시, 인천 공항에는 여 선교회 임원 14명과 본 교회 목사 13명이 모여 사이타마 은총 그리스도 교회 입당예배 참석을 위한 티켓을 발권하고 있었다. 비행기에 몸을 실은 지 2시간 반 만에 도쿄의 관문 공항 중 하나인 나리타공항에 도착한 것...

 
2019-04-18 682
1242

헵시바 선교회 36주년 창립 감사 예배 file

캠퍼스를 넘어 해외로, 세계 선교의 비전을 품은 말씀대학 -청년1부 헵시바 선교회 36주년 창립 감사 예배 2017년 4월 15일 토요일 오후, 여호수아 성전에서는 청년1부 헵시바 선교회 36주년 창립감사예배가 드려졌습니다. ...

 
2017-04-29 682
1241

2015 청년 2부 그루터기 창립 36주년 감사예배 file

2015 청년 2부 그루터기 창립 36주년 감사예배 평강제일교회 청년 2부 그루터기 창립 36주년 감사예배가 25일 오후 5시 평강제일교회 여호사밧 성전에서 있었습니다. 김겸손 목사(청년 2부 그루터기 ...

 
2015-05-03 684
1240

새벽을 깨우는 철저한 회개와 갱신의 기도 - 사순절 특별 새벽 예배 file

새벽을 깨우는 철저한 회개와 갱신의 기도 사순절 특별 새벽 예배 2017년 3월 31일부터 시작된 사순절 특별 새벽예배가 4월 5일까지 5일간 모리아 성전에서 드려졌습니다. 예수님의 고난과 수난의 길을 따르는 사순절기간동안 매년 드려지는 특별새벽...

 
2017-04-07 690
»

[2015년 하계대성회] 둘째날 - 황금종을 울려라, 우승자 인터뷰 file

2001년 제1회 개최를 시작으로 올해 8회째를 맞은 "성경퀴즈대회:황금종을 울려라". 준비된 20문제를 모두 소진할 때까지 살아남은 5명의 선수들. 거듭되는 추가 문제를 해결하며 최후의 1인으로 남아 황금종을 울린 박영미 성도님을 만나봤습니다. #"2...

 
2015-08-05 695
1238

장년부 요셉선교회 제 26차 정기총회 file

8월 31일 정기예배는 제 26차 장년부 요셉선교회(담당 변제준 목사) 정기총회로 드려졌습니다. 뜨거운 찬양으로 문을 연 정기총회에서 이승현 담임목사는 “교회를 지키는 요셉이 되자(마16:5-8)”라는 말씀으로 우리 각자가 철저하게 예수 그리...

 
2019-09-15 696
1237

2015 신년감사예배

2015년 1월 1일, 평강제일교회 전성도는 모리아 성전을 비롯한 전체 지성전에서 신년감사예배를 하나님 앞에 드렸습니다. 예배 전 성전을 향하는 성도들의 발걸음에는 아직 가보지 못한 2015년에 대한 설렘과 희망이 가득했습니다. 이필립 목사는 “...

 
2015-01-06 698
1236

2014 송구영신예배

지난 2014년 12월 31일 수요일, 평강제일교회 성도들은 올 한 해도 불꽃같은 눈동자로 지켜주심에 감사하는 마음과 말씀대로 살지 못한 어리석음을 회개하는 마음으로 모리아 성전에 올랐습니다. 매년 맞이하는 송구영신예배이지만 이번 2014년 송구영신예...

 
2015-01-03 699
1235

[2016년 하계대성회] 셋째 날 - 찬양기도회 file

"우리가 구속사를 이루려면, 엘르아살처럼 하나님의 구속 경륜을 깨닫고 생명바쳐 충성하는 자가 되어야 합니다." 우리는 아버지 앞에 부족한 모습으로 회개할 수밖에 없습니다. 우리를 불쌍히 여겨주시고, 변함없는 믿음을 달라는 뜨거운 회개의 눈...

 
2016-08-04 699
1234

어린이 구역 공과 ‘구속사 시리즈 2권(잊어버렸던 만남)’ 발간 file

구속사시리즈 2권 "잊어버렸던 만남" 2학기 어린이 공과가 발간되었습니다. 꼭 기억해야 할 구속사 말씀을 그림을 통해 쉽게 익히고, 어린이들의 삶에 적용시키는 활동도 하며 가르칠 수 있는 좋은 교재입니다. 특별히 2권 2학기 공과에는 광야노정 보드...

 
2015-06-19 700
1233

청년1부 헵시바 선교회 하계수련회 file

아침마다 붉은 해가 초록 바다를 물들이는 동해안의 아름다운 주문진 해변교회에서 청년1부 헵시바 선교회(담당 유화창 목사) 하계수련회가 7월 19일부터 20일까지 1박 2일간 ‘위로부터 임하는 큰 능력을 받아 구속사의 주역이 되는 헵시바(눅 1:78-79...

 
2019-07-24 702
152-896 서울시 구로구 오류로 8라길 50 평강제일교회 TEL.02.2625.1441
Copyright ⓒ2001-2015 pyungkang.com. All rights reserved. Pyungkang Cheil Presbyterian Chu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