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뉴스

HOME > 평강뉴스 > 포토뉴스
글 수 1,393
  • RSS
하동 섬진 강변교회
휘선(暉宣) 기념실 개관 및 수해 복구 감사 예배

“거기 있어야 했던 옹벽”에 관한 이야기



12-1.gif

둑은 애초 높이대로 무릎 정도가 알맞을는지 모른다. 모래톱도 한참 저 아래다. 게다가 강변의 정취를 생각할 때 3m 가까운 옹벽은 이상하다. 일부러 1층을 다 가려놓은 강변 건물이라니, 스스로 건물을 가치를 훼손하는 일이다. 안팎으로 철근을 엮어 두께를 두 배 이상 보강한 옹벽은, 토목공사 측면에도 그 과도함이 상식 밖이다.
당시 여기저기서 이견과 지적, 불평이 이어졌던 모양이다. 박윤식 원로목사는 2010년 10월 강단에서 “아무리 수십억 원을 들여도 장마질 때 무서운 홍수가 납니다. 그러니까 옹벽이 필요하죠. 속으론 제가 한없이 밉겠죠. 뭐 미워도 할 수 없어요. 거기 있어야 해요”라고 한 적이 있다.


10년 뒤, 2020년 8월의 장마가 아니었다면 그 옹벽이 ‘거기 있어야 할’ 이유가 성도들 사이에서 되살아나지는 않았을 것이다.

이전에도 장마가 없었던 것도 아니고, 훌쩍 불어난 강물이 옹벽을 때리지 않았던 것도 아니다. 그해 섬진강 일대에 기록적인 피해를 안긴 수해는 옹벽의 존재의 이유를 처음으로 드러냈다. 수해가 없었다면, 물은 원래부터 넘칠 일이 없었던 것으로 여겨졌을지 모른다.
(“섬진강댐은 100년에 한 번 내릴까 말까 하는 큰비를 견딜 수준으로 설계됐는데, 이번 폭우는 500년에 한 번 나올까 말까 하는 규모로 쏟아져 예측이나 대처가 쉽지 않았다는 것이다”. 전남일보 2020년 12월 3일 기사 중)

범람한 강물은 교회로부터 상류로 15㎞가량 떨어진 화개장터를 초토화한 뒤 강과 도로를 넘나들며 빠르게 남하했다. 옹벽을 넘은 물과 건물 반대쪽 도로를 치고 들어온 물이 합쳐져 교회 건물 안으로 쏟아져 들어왔다. 그러나 기적처럼 물은 딱 1층 천장을 넘어 2층이 시작되는 계단 바로 아래서 찰랑거렸고, 2층 예배당과 사무실, 만남의 장소 등은 수마(水魔)를 피할 수 있었다. “물은 출렁거리니까 10㎝만 더 물이 차올랐어도 예배당 등도 대대적인 공사를 해야 하는 피해를 입었을 것”이라고 하동 섬진강변교회를 관리하는 이광희 장로는 회고했다. 나아가 옹벽이 버티지 못했다면, 교회는 붕괴 위험에까지 처했을지 모른다. 섬진강 수해가 심각했던 이유는 전북 남원시 금곡교 부근의 제방 100여m를 비롯한 강 주변 곳곳에서 크고 작은 둑과 제방이 무너져 내렸기 때문이었다.

13-1.gif


“거기 있어야 했던” 옹벽은, 「하동 섬진강변교회」가 왜 거기 있어야 하는지까지 알려주게 되었다.

교회 터는 ‘전국 방방곡곡 시, 군, 동, 리에 다 말씀의 교회를 세우기’를 원했던 박윤식 원로목사가 지리산 주변에서 특별히 찾아낸 것이다. 1948년 여수·순천 사건 이후 지리산 일대에서 대대적으로 펼쳐진 공비토벌 때 ‘군인 박윤식’도 거기에 있었는데, 그는 구례, 하동 일대에서만도 두 달 여를 싸우는 동안 “스무 살 남짓 꽃도 피기 전에 사라진 전우들” 생각에, 또한 어느 산골에서 입었던 선대(善待)에 보답하기 위해 이 주변을 자주 찾곤 했다. 언젠가 그가 소개했던 당시 일화는 이러했다. “지리산 공비토벌 때 산간을 헤매다 지친 끝에 어느 초가집을 만났는데, 쓰러져 죽을 것 같은 군인에게 급히 된장을 끓여 내왔다. 막 밥상을 받았는데, 부뚜막에서 빤히 쳐다보는 그 집 아이들을 보고는 차마 수저를 뜨지 못하고 상을 물렸더니, 아이들이 허겁지겁 다 먹었다”는 것이었다.
배곯은 자식들을 뒤로하고 밥상을 내온 마음을 잊을 수 없어 박 원로목사는 뱀사골과 쌍계사 일대로 그 아들들을 찾아다녔다. 논 몇 마지기라도 사서 은혜에 보답할 양으로 늘 큰 액수의 현금을 들고 다녔다고 한다. 그러던 어느 날 이곳에 먼저 터를 잡은 ‘미리내 호텔’에서 1박을 하게 되었고, 기도 끝에 에스겔 선지자가 그발강가에서 하나님의 응답을 받은 것(에스겔1장, 10장)처럼 이 섬진강변교회에서 기도할 때 모두가 응답받기를 소망하는 마음을 갖게 되었다. 교회 뜰 안쪽에는 박 원로목사가 강을 바라보며 2시간씩 손들고 기도했던 철제 의자가 아직도 놓여있다.


14-1.gif
 
15-1.gif
▲ 휘선 박윤식 목사가 강가에서 기도하던 의자
 

‘비극의 역사의 현장, 말씀 안에서의 새 소망’. 「하동 섬진 강변교회」는 그렇게 거기에 있게 되었다.

그 호텔은 교역자와 성도들의 손길을 통해 교회로 재탄생했다. 이 과정을 이승현 평강제일교회 담임목사는 “죄로 말미암아 더럽혀지고 타락한 존재들이 예수님의 십자가 복음의 피로 새로운 피조물이 되어 깨끗해지는 것을 떠올리게 한다.”고 설명했다. 성도들로서는 ‘회복의 과정’을 체험하는 교육의 현장이기도 했다. 박 원로목사는 “이 강변서 개인과 나라와 민족을 위해 기도할 때 마음의 죄가 강물로 씻겨나가는 역사가 일어나기를” 소망하면서, 특히 ‘피난처’로서의 교회에 관한 말씀을 많이 전해주었다.
지난해 여름 수해 이후 많은 성도가 현장에 나와 복구공사에 땀을 보탰고, 합심해 헌금했다. ‘반지하’ 숙소로만 머물렀을 1층 공간들이 휘선기념실과 예배실, 수련회장으로 새롭게 탄생했다. 휘선기념실 개관 및 수해 복구 감사예배는 9월 25일(토) 하동 섬진강변교회 성도들과 많은 내빈이 참석해, 방역 수칙을 준수하는 가운데 드려졌다. 2010년 9월 10일에 하동 섬진강변교회 개회예배를 드렸고, 하동 섬진강변교회 헌당예배가 드려진 것은 2011년 2월 15일이었으므로, 정확히 10년 만의 새로운 출발이다. 2010년 9월 10일 섬진강변교회 개회예배 설교 때 박윤식 원로목사는 “너는 잣나무로 너를 위하여 방주를 지으라”는 말씀을 전했으니, 어쩌면 성도들에게 두고두고 곱씹을 또 하나의 시청각 교재를 먼저 줬던 것인지도 모른다.

16-1.gif


참평안(이지운 기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1393

[집회] 평강의 날

평강의 날모리아 성전에서 집회가 있었습니다 시간 : 2004년 3월 1일 오전 9시 본문 : 창12:1-4 엡1:3-4 제목 : 예정된 축복을 받자. 평강의 날을 맞이하여 국내외 지교회에서 많은 성도님들께서 예배에 함께 하였습니다. 주일집회 때 만큼이나 북적거렸던 성...

 
2004-03-02 4720
1392

[교역자소식] 문막봉사를 위해 새벽에 문막으로 출발하셨습니다.

평강제일교회 목사님, 전도사님들께서는 새벽 작업을 위해 어제 새벽 (3월1일)에 문막으로 출발하셨습니다. 남선교회 회원들도 동참하기 위해서 문막으로 떠났습니다. 작업내용은 문막에 밭을 만드는 작업과 화장실 배수로 공사입니다. 교역자님들과 남선교회...

 
2004-03-02 4028
1391

[광고] 요셉선교회에서는 뮤지컬 스타를 모집합니다

청년 1,2,3부가 연합으로 뮤지컬 'The way'(가제)를 제작합니다. 공연일정은 5월말-6월초로 예정돼 있구요. 전도와 10배 부흥을 위해 기획된 행사입니다. 교회 나가는 것에 부담을 느끼는 전도 대상자들을 보다 자연스럽게 교회로 초청하고 거부감 없이 예수님...

 
2004-03-03 3760
1390

[교역자소식] 문막 공사 눈으로 연기

이제 서울에서는 눈 보기가 어렵지요. 문막에서는 아직도 눈 구경을 할 수가 있다고 합니다. 오늘 눈 소식이 있어서 아이콘 작업을 할수 없다는 업자의 말에 따라 작업이 몇일 연기되었다고 합니다. 오늘 목사님들과 전도사님들께서는 모두 서울로 올라 오셨습...

 
2004-03-03 4463
1389

[헵시바] 연합청지기 예배

청년 1부 헵시바에서 연합청지기 예배를 드립니다 일시 : 2004년 3월 8일 오후 6시30분 장소 : 서강대 마태오관 여러 헵시바들과 평강 성도님들의 기도를 부탁드립니다.

 
2004-03-03 4310
1388

[광고] 요셉 전도왕 시상??

요셉선교회에서는 연말과 상반기 두차례에 걸쳐 요셉 전도왕을 시상합니다. 상반기 전도왕은 6월말까지 가장 많은 사람을 전도해서 정회원으로 만든 요셉에게 돌아가며 최저 자격기준은 2명 이상 전도자입니다. 그리고 교회 안에서 기관활동을 제대로 안하던 ...

 
2004-03-03 3657
1387

[광고] 평강 선교원이 개강되었습니다.

미래의 선교사역을 담당할 선교원 어린이들의 입학식이 있었습니다. 장 소 : 야베스 성전 1층 교육시간 : 종일반 오전 8:30 - 오후 07시 반일반 오전 09:00 - 오후 02시 나 이 : 3세 - 7세 연락처 : 2618-6052 입학을 원하시는 부모님께서는 연락주세요. 아래 ...

 
2004-03-03 4726
1386

[집회소식] 오늘과 내일은 특별집회로 드려집니다.

오늘과 내일은 특별집회로 드려집니다. 모두 참석하셔서 은혜받으시고 사순절을 경건하게 준비하는 성도님들 되시기 바랍니다. 일시 : 3월 4~ 5일 장소 : 모리아 성전

 
2004-03-04 4098
1385

[헵시바동정] 13일 온수역 노방전도

청년 1부 헵시바들은 10배 부흥을 위한 노력으로 매주 토요일 온수역 노방전도에 힘을 다하고 있습니다. 다음은 헵시바의 노방전도 후기입니다. 이번 주 온수역 노방전도는 정말 많은 인원이 참석한 가운데 은혜가운데 (물론 다른 주가 은혜가 안됐다는 건 아...

 
2004-03-04 4090
1384

[광고] 특별집회 연합성가대가 섭니다.

3월 5일 금요특별집회찬양은 연합성가대가 섭니다. 연습시간 : 오후 6시 30분 장 소 : 미스바 성전 청년 1,2,3부 청년들의 많은 참여 부탁드립니다.

 
2004-03-05 4141
1383

[요셉동정] 한밤의 제설작업

오늘은 목요 특별집회가 열렸던 날입니다. 오랜만에 모리아 성전이 2층까지 찬 모습이어서 뿌듯했습니다. 원로목사님께서는 심한 감기로 목 상태가 매우 안 좋으신데도 화상 생방송으로 말씀을 선포해 주셨습니다. 말씀을 받는 도중 서설이 쏟아지기 시작했습...

 
2004-03-05 3595
1382

[축하] 1대교구 김길동 집사님, 김영희 집사님 축하합니다

김길동 집사님, 김영희 집사님 축하합니다. 지난 2월 21일 토요일 치뤄진 활선 1급 자격시험에 합격하셨습니다. 비가 오는 가운데에도 김성준 군의 결혼식도 원로목사님의 주례로 성황리에 잘치뤄졌고 비오는 날 시험보느라 고생하더니 정말 축하드립니다. ...

 
2004-03-05 3410
1381

[광고] 전도실전특강!!

'전도해야 한다'는 의무감은 가지고 있지만 막상 '어떻게 전도할 것인가'에 대해서는 좀 막막하신가요? 요셉선교회에서는 '전도 실전특강'특강을 준비했습니다. 특강을 통해 좀더 구체적인 전도의 방법을 배우고 실전훈련을 쌓으시기 바랍니다. 특강 순서는 다...

 
2004-03-06 3444
1380

[헵시바동정] 솜사탕기계를 전도용으로??

헵시바에서 노방 전도용으로 솜사탕기계를 샀다고 합니다. 벌써 두 주정도 가지고 나가서 달콤한 솜사탕과 송이꿀같은 말씀을 전했다고 합니다. 지난 주에는 1대교구에서 한 성도님이 지나가시다가 2만원을 구제긍휼헌금으로 드리기도 했다고 하네요. 온수 노...

 
2004-03-06 3338
1379

[광고] 교회 쓰레기장 운영 계획....작은것부터...

모든 쓰레기는 아래 수거기준에 의하여 다음과 같이 시행해 주시기 바랍니다. 1. 재활용품 : 유리, 고철, 캔, 플라스틱, 스치로폼, 종이류 등 6종 2. 일반 쓰레기 : 규격봉투 사용(10, 20, 50, 100L) - 각 기관에서 발생하는 음식물 쓰레기는 모아서 마르다 식...

 
2004-03-06 3347
1378

[광고] 장로월례기도회가 부부동반으로 있습니다.

3월 4일 오후5시부터 여호사밧성전에서 장로월례기도회가 있습니다. 이날은 특별히 (부부동반) 아비가일회와 함께 모임을 가지신다고 합니다.

 
2004-03-06 3944
1377

[남선소식] 만대산에 무사히 다녀왔습니다.

평강의 날에 문막 봉사 다녀온 남선교회의 문막일지입니다. 평강의날 새벽 06시30분 2대의 BUS와 개인차량을 이용하여, 120명의 남선회원들은 밭가는역사에 동참하기 위하여 만대산 문막수양관으로 향하였습니다 . 2시간남짓 걸려 도착한 문막수양관 3월의 만...

 
2004-03-06 3563
1376

[중보기도]정지훈장로님의 쾌유를 기도합니다.

1대교구 교구 장로님이신 정지훈 장로님께서 서울대 병원에 입원, 1차 수술을 마치시고 화요일(3월 9일) 경에 2차 수술을 받으신다고 합니다. 뜨거운 합심기도를 부탁드립니다. 이번 기회에 강건하게 회복되셔서 교구와 교회에 기둥같은 장로님으로 사명...

 
2004-03-07 3986
1375

[광고] 청년기관에서 사순절 새벽예배가 시작됩니다.

3월 8일부터 각 기관에서 새벽예배가 시작됩니다. 요셉선교회 는 월요일~ 금요일 (3월8일~4월3일) 새벽 5:00 드보라 성전 에서 새벽예배가 있습니다. 헵시바선교회 는 매주 화요일~ 토요일 새벽 6:30 교육관 3층 에서 새벽예배가 진행중에 있습니다. 이번주는 ...

 
2004-03-07 3206
1374

[행사광고] 유치부 조별 찬양율동잔치

호흡이 있는 자마다 여호와를 찬양할지어다 할렐루야 (시 150:6) 유년 주일학교 교육 1부 유치부에서 조별 찬양 율동잔치를 합니다. 대상 : 5,6세 일시 : 3월 21일 오전 9시 장소 : 야베스 성전 1층 8개 각 조의 어린이들이 출연하여 약 40분간의 잔치가 벌어...

 
2004-03-07 3239
152-896 서울시 구로구 오류로 8라길 50 평강제일교회 TEL.02.2625.1441
Copyright ⓒ2001-2015 pyungkang.com. All rights reserved. Pyungkang Cheil Presbyterian Churc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