글 수 1,254
  • RSS
interview_title_.jpg


2001년 제1회 개최를 시작으로 올해 8회째를 맞은 "성경퀴즈대회:황금종을 울려라". 
준비된 20문제를 모두 소진할 때까지 살아남은 5명의 선수들. 
거듭되는 추가 문제를 해결하며 최후의 1인으로 남아 황금종을 울린 박영미 성도님을 만나봤습니다. 

IMG_8164.jpg


#"2015 황금종을 울려라" 우승을 축하드립니다. 주위의 반응은 어떤가요?
가족들이 모두 좋아해요, 특히 아이들이요. 주변 분들도 모두 잘 됐다고 축하해주시고요. 남편은 제가 이렇게 잘할 줄 몰랐다네요(웃음). 

#이번 대회가 첫 출전이 아니시죠? 우승 수상하시는 모습이 낯설지가 않아서요. 
이번이 세 번째예요. 그동안은 성적이 그리 좋은 편이 아니었고요. 작년에 사관학교 수료식 때 앞에 나갔던 적이 있었는데 그것 때문인지 모르겠지만 몇몇 분은 그동안 제가 황금종에서 좋은 성적을 냈던 것으로 알고 계신 거 같아요. 사실, 예전에는 누가 "황금종을 울려라"의 우승을 했는지도 잘 몰랐었어요. 

(2014년 5월 사관학교 수료식 당시, 박영미 성도님은 2,759 명의 국내 수료자 중 '전체 우수상'(단 1명!)을 수상했습니다. ^^)

#"2015 황금종을 울려라"에 출전하신 동기는 무엇인가요?
큰 애(문승신 군, 중2) 중등부 선생님이 전화를 해오셨어요, 이번 "황금종을 울려라"에 출전시키면 어떻겠느냐고. 근데 얘가 혼자 하면 너무 어려울 것 같아서, 어차피 내가 공부를 해야만 얘를 가르칠 수 있겠다 싶어서 저도 공부를 했죠. 

#그리고 마침 그때 미스바에서 선수 추천이 들어온 거고요? 
네(웃음). 

#둘째 자녀분(문미혜 양, 초6)도 이번 대회에 출전한 것으로 알고 있습니다. 아빠까지 출전했으면 온 가족이 대회에 참가한 셈이 되었겠네요.
아이들 보살펴야 한다고 남편은 참가를 못했어요. 그런데 황금종 공부하는 데 남편이 많이 도와줬어요. 아이랑 같이 도서관 가서 공부하고 집에 돌아오면 아빠가 퇴근 후에 매일매일 퀴즈 내고... 마지막 한 주는 온 가족이 화이트보드 하나씩 갖고 모여앉아 진짜 대회처럼 풀고 그랬거든요. 

#도서관 가서 구속사 공부하고 화이트보드로 모의대회도 하셨다고요? 우승 소감 말씀하실 때는 '이번 대회는 별로 준비 못 했다'고 하셨던 것 같은데(웃음) ...
도서관은 집이 너무 더워서 간 거고요(웃음). 사실 이번엔 '내가 상을 타야겠다'라는 것보다 '아이들이 대회에 참석할 준비를 시켜야겠다'는 생각이 컸어요. 아이들이 암기까지는 어떻게 어떻게 하는데 정작 내용을 정확히 이해 못하다 보니 왜 이 답이 맞는지 혹은 틀린지 설명을 해줘야 했거든요. 그러려면 내가 먼저 알아야 하니 책을 읽을 수밖에 없더라고요. 또 제가 잘 외우지 못하는 부분은 오히려 아이들이 힌트를 주기도 하고 ... 지나고 보니 마치 온 가족이 그룹스터디를 했던 것 같네요. 그리고 둘째 아이는 소년부 선생님이 정말 많이 도와주셨어요. 선생님도 황금종 대회 후반까지 남아계셨었는데 아이를 너무 잘 가르쳐주셨더라고요. 덕분에 저도 많이 배웠고요. 
예전 대회 때는 나 혼자 하니까, 낮엔 살림하고 뭐하고 밤에야 겨우 공부하다 보니 정신이 없었거든요. 이번 대회 준비하면서 가장 좋았던 것은 가족이 모두 준비했던 점 같아요. 덕분에 집은 좀 난장판이 됐지만요(웃음). 
그룹스터디를 하면 자기가 보는 것 외의 부분도 보게 되잖아요? 이 부분이 중요한 거 같다, 이 부분은 이래서 이런 거 같다, 그렇게 의견을 주고받고 하는 게 정말 도움이 많이 되었어요. 

IMG_8170.jpg


#적지 않은 참가자들이 교구나 기관 통해 등 떠밀려 출전하는 경우가 많죠. 
사실 저도 이번 대회는 안 나가고 싶었어요. "황금종을 울려라"가 ... 구속사 공부하는 것까지는 참 좋은데 긴장이 되다 보니 수련회 기간 내내 잠도 잘 못 자게 되거든요. 
그런데 중학생 큰 애가 나간다 하니 얘 때문에라도 (내가) 나가야겠다 싶더라고요. 얘가 공부를 그리 잘하는 스타일이 아닌데 어쩌면 이번 대회가 이 아이에겐 큰 전환점이 될 수도 있을 것 같고 마침 아이도 좋다고 했고요. 제가 잘 모르는 상황에서 문제만 불러주는 게 한계가 있어서 같이 공부하다 보니 여기까지 왔네요. 

(문승신 군은 이번 대회 18번 문제에서 탈락했습니다. 17번 문제까지 통과한 인원은 130명 중 25명. 어느 정도로 대회 준비를 했는지 가늠이 되는 대목입니다.)

#대회 준비하시면서 느낀 점이 있다면요?
그동안 구속사 시리즈를 많이 읽지 않았던 게 너무 아쉬웠어요. 대회 준비하는 한 달 사이에 1권부터 9권까지를 모두 읽을 수는 없잖아요. 뜻을 이해를 못하니 예상문제집을 외우는 데에도 한계가 있고요. 개인적으로 올해는 1월부터 거의 책을 못 읽었어요. 대회 준비 때문에 갑자기 읽으니 진도도 잘 안 나가고 힘들더라고요. 

#가장 힘들었던 문제는 무엇이었나요?
맨 마지막 문제요(이스라엘 12지파가 광야에서 진 친 배치를 묻는 문제). 동서남북 중 두 군데까지는 알겠는데 나머지 두 군데는 솔직히 말해 찍었어요(웃음). 이때는 답을 쓰면서도 이젠 떨어져도 그만이라고 생각했어요. 여기까지 온 것만도 기적이라고 생각했거든요. 
한 열 명쯤 남았을 때였던가, 한 사람씩 한 사람씩 응원전 진행했잖아요? 그래도 기관을 대표해서 출전했는데 일찍 떨어지지 않고 거기까지 온 것만도 감사했어요. 이제부터는 떨어져도 상관없다고 생각하니 오히려 긴장이 풀리고 마음이 편해지더라고요. 

2015080422344239129.jpg


#화면을 통해 볼 때는 그렇지 않아 보이던데 대회에 참가하면 그렇게 떨리나요?  
너무 떨려서 밥도 잘 못 먹어요. 대회 때도 내가 쓴 글씨(답)를 내가 잘 못 알아보기도 해요. 그만큼 긴장되고 떨리는 거죠. 그럼에도 불구하고, 참가자들 모두 구속사 공부하는 걸 좋아들 하셔서 그 자리에들 계시는 것 같아요. 
공부하면서 '이게 왜 답일까' 보물 찾듯이 답을 생각하게 돼요. 출전자들끼리 자연스럽게 문제에 대해 이야기도 하고요, "이게 더 중요한 것 같아" 이러면서 말이죠. 평소에 원로목사님께서 강조하셨던 내용을 떠올리면서 왜 이런 것들을 중요하다고 하셨을까 깨닫게 되는 것도 적지 않고요. 
사실 예전에 대회 준비할 때는 학생들처럼 문제와 답만 외웠거든요. 이번엔 아이들과 함께 준비하는 것 때문에 "왜?"에 대해서, 그리고 "어느 부분이 중요할까?"에 대해서 생각하면서 공부했고요. 그렇게 생각을 많이 하고 책도 찾아보고 했던 것이 좋은 결과로 맺어져서 감사해요. 
 
#4년 만에 열린 "황금종을 울려라"에 우승하셨습니다. 이 타이틀이 성도님 본인에게 어떤 의미로 다가올까요? 
이젠 좀 열심히 하라는 의미 같아요. 주변에서 열심히 한다고 얘기들을 들어도 사실 자기 스스로는 알잖아요, 각자 어떻게 말씀을 듣고 읽어왔는지. 성경을 어떻게 읽어야 하는지도 머리로는 알고, 하나하나 찾아가면서 읽어야 한다는 것도 아는데 사실 얼렁뚱땅 넘어가는 경우가 많잖아요. 대회 준비하면서 '아, 이런 말씀이 있었구나' 하면서 새롭게 다가온 말씀들이 많았어요. 이번을 계기로 말씀을 더욱 제대로 듣고 읽어야겠다 생각했어요.
 
#"황금종을 울려라" ... 다음 회에도 참가하셔야죠? (웃음)
(웃음) 애들은 좀 더 참가시키고 싶어요. 중학생 큰 애가 남자 아인데 요즘 사춘기라 사실 그동안 이야기할 수 있는 기회가 많지 않았거든요. 이번 대회 준비하면서 학교 공부가 아닌 것으로 대화를 많이 나누다 보니 성경과 구속사 뿐만 아니라 다른 얘기들도 많이 나눌 수 있는 계기가 된 거 같아요. 참가하고 대회 준비하는 것만으로도 감사하게 되는 부분이 많더라고요. 
솔직히, 가족들 모두가 이렇게 대회에 나온다는 게 쉬운 일이 아니라서... 다음 번 황금종 때는 출전할 수 있을지 잘 모르겠네요. 하지만 준비하는 과정을 생각하면 다음번에도 아이들과 함께 참가하고 싶은 마음이 있네요. 

#오늘 말씀 감사드리고요, 다시 한번, 우승 축하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2015080423013442994.jpg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sort 조회 수
154

[2015년 하계대성회] 둘째날 - 제 8 회 2015 구속사 성경퀴즈 황금종을 울려라! file

대제사장의 겉옷에는 가장자리로 돌아가며 수놓은 석류 열매와 금방울이 달려있습니다(출 28:33-34, 39:24-26). 대제사장이 성소에 들어가서 백성들을 위해 속죄 할 때 청명하게 울리는 금방울의 소리는 하나님께서 언약 백성 이스라엘과 함께하...

 
2015-08-05 1128
153

[2015년 하계대성회] 둘째날 - 구속사 강의 4,5, 저녁예배 1 file

광야의 노정은 오늘날 교회 생활하고 있는 성도들에게 경계가 되고 거울이 됩니다(행 7:38, 고전 10:11). 횃불언약 성취의 과정으로 출애굽한 이스라엘 백성들은 모두 가나안을 꿈꾸며 달려 나왔지만, 다 살아서 가나안에 들어간 것이 아니었습...

 
2015-08-05 748
»

[2015년 하계대성회] 둘째날 - 황금종을 울려라, 우승자 인터뷰 file

2001년 제1회 개최를 시작으로 올해 8회째를 맞은 "성경퀴즈대회:황금종을 울려라". 준비된 20문제를 모두 소진할 때까지 살아남은 5명의 선수들. 거듭되는 추가 문제를 해결하며 최후의 1인으로 남아 황금종을 울린 박영미 성도님을 만나봤습니다. #"2...

 
2015-08-05 793
151

[2015년 하계대성회] 셋째날 - 새벽예배 2, 구속사강의 6,7 file

이스라엘의 고난의 역사의 전 과정이 바벨론 포로와 귀환의 과정에 압축되어 나타나고 있습니다. 3차에 걸친 바벨론 포로의 과정은 그들의 죄에 대한 하나님의 징계요 심판이라면, 3차에 걸친 귀환은 하나님의 진노가 누그러지고, 심판이 끝나고 회...

 
2015-08-06 824
150

[2015년 하계대성회] 셋째날 - 찬양기도회 file

대성회 셋째날 저녁, 화합과 연합, 부흥이라는 주제로 찬양기도회가 진행되었습니다. 찬양 중에 하나님을 만나 산 자가 되기를 원하는 성도들의 간절한 기대 가운데 첫 찬양이 시작되었고, 우리 교회에서 공연되었던 뮤지컬 ‘황무지가 ...

 
2015-08-06 774
149

[2015년 하계대성회] 넷째날 - 일본 그레이스선교회 소속 목사 인터뷰 file

이번 말씀 잔치에는 국내외 지교회뿐 아니라 외부 목회자, 성도들의 참석으로 어느 때 보다 성황을 이루었습니다. 그중 40여 년 전부터 원로목사님과 막역한 관계를 이어오신 호리우치 아키라(일본 그레이스선교회 대표 목사) 목사...

 
2015-08-06 1128
148

[2015년 하계대성회] 넷째날 - 새벽예배 3, 구속사강의 10, 저녁예배 3 file

인간은 티끌에 불과한 존재이지만 하나님을 만나기만 하면 산 자가 됩니다. 하나님을 만난 산 신앙을 가진 자는 죽은 신앙을 가진 사람과 현저하게 다른 모습을 보입니다. 1. 절대 순종의 신앙 아브라함은 말씀에 절대 순종하여 ...

 
2015-08-07 977
147

[2015년 하계대성회] 다섯째날 - 폐회예배 file

이제 우리는 2015년 하계대성회 4박 5일 일정을 통하여 산자의 신앙을 더욱 굳건히 한 평강의 성도들 인줄 믿습니다. 그렇다면 산자의 신앙을 가진 자들의 사명은 무엇일까요? 1. 언약을 계승하는 일입니다. 산자의 축복과 신앙을 가진 자들은 무엇보다...

 
2015-08-08 816
146

[2015년 하계대성회] 화합, 계승, 전진을 위한 축제의 한마당 file

감내하기 어려운 폭염이 도심에 쏟아지던 기간, 여주 평강제일연수원에서는 예년과 비교할 수 없는 뜨겁고 은혜스러운 하계대성회가 진행되었습니다. '사랑하는 원로목사님의 별세 이후 과연 이 큰 행사를 이전처럼 잘 치를 수 있을까?' 아마 교역자뿐 ...

 
2015-08-09 1420
145

청년1부 헵시바선교회 제39차 정기총회 file

청년1부 헵시바선교회 제39차 정기총회 청년1부 헵시바선교회는 지난 8월 22일(토) 여호수아 성전에서 제39차 정기총회를 열었습니다. 1부 순서로 진행된 예배 설교를 위해 단에 오른 변제준 목사는 "총회와 하나님의 뜻"(신33:1-5)이라는 제목으로 말...

 
2015-08-28 1173
144

2016 청년1부(헵시바선교회) 동계수련회 file

2016 청년1부(헵시바선교회) 동계수련회 청년 1부 헵시바 선교회는 “이스라엘의 12아들들을 통한 언약성취와 구속 경륜(창49, 출28:15-30, 39:8-21, 신 33:1-29, 계7:1-8)”이라는 주제를 가지고 2월 4일부터 6일까지 2박 3일의 일정으로 동계수련회를...

 
2016-02-20 1292
143

2016 고난주간 특별집회 file

2016 고난주간 특별집회 평강제일교회는 지난 3월 21부터 25일, 월요일부터 금요일까지 고난주간 특별집회를 통해 우리를 구속하시기 위해 고난당하신 예수님을 기억하는 시간을 가졌습니다. 다가올 27일 부활절을 준비하는 마음으로 예수님께서 십...

 
2016-03-28 635
142

2016 제 36주년 그루터기 창립예배 file

2016 제 36주년 그루터기 창립예배 2016년 4월 23일. '그루터기'라는 이름을 받고 시작된 청년회가 어느 덧 36년의 장성한 고목이 된 오늘. 값없이 주어진 그 이름의 의미를 다시금 되새기기 위해 그루터기 청년들이 여호사밧 성전으로 모였습니다...

 
2016-05-02 880
141

2016 제 16회 평강의 가게 file

2016 제 16회 평강의 가게 평강제일교회 장년부 요셉선교회의 숨은 저력과 진면목을 발휘할 수 있는 날! 남자의 힘! 여자의 일손! 아이들까지도 함께 헌신하는 평강의 가게가 2016년 4월 24일 제2교육관 앞마당에서 진행이 되었습니다. ...

 
2016-05-03 865
140

2016 중등부 에벤에셀 장안산 구례 특별기도회 file

2016 중등부 에벤에셀 장안산 구례 특별기도회 중등부 에벤에셀 학생선교회는 2016년 6월 5일부터 6일까지 1박 2일 동안 '구속사 말씀의 뿌리를 찾아서'라는 주제로 학부모와 함께하는 장안산 등반을 하였습니다. 중등부 학생들에...

 
2016-06-15 832
139

말씀하신 대로 이루어지다 제1회 세계 전도인 구속사 세미나 file

The 1st Global Conference For Preachers of Redemptive History 말씀하신 대로 이루어지다 제1회 세계 전도인 구속사 세미나 제1회 세계 전도인 구속사 세미나가 8개국(미국, 네팔, 스리랑카, 인도네시아, 콜롬비아, 태국, 파키스탄, 필리핀) ...

 
2016-07-14 663
138

기억하고 기념하고 전파해야 할 역사의 증거, 휘선 기념실 개관 및 육필 원고 보존 작업 file

기억하고 기념하고 전파해야 할 역사의 증거 휘선 기념실 개관 및 육필 원고 보존 작업 지난 5월 17일 전북 구례 노고단교회 수련원에서 평강제일교회의 설립자인 휘선 박윤식 원로목사를 기념하는 휘선 기념실 개관 감사예배가 드려졌다. 참...

 
2016-07-14 770
137

제 10회 나라사랑 호국 웅변대회 file

휘선 사상 애국혼의 발로, 제 10회 나라사랑 호국 웅변대회 지난 6월 23일 평강제일교회 모리아 성전에서 구국을 위한 근현대사 알리기 운동본부(이하 구근본) 주최로 제 10회 나라사랑 호국 웅변대회가 열렸습니다. 평강제일교회의 설립자이자 <대한민국 ...

 
2016-07-14 1076
136

2016 권사임직예배 file

2016년 권사임직예배 평강의 어머니 399명 권사의 다짐 "눈물로 기도하고 사랑으로 수고하며 소망으로 인내하는 권사가 되겠습니다" 지난 7월 17일 주일 3부 예배는 권사임직예배로 드려졌다. 2004년 11월 7일 512명, 2005년 3월 1...

 
2016-07-31 1686
135

[2016년 하계대성회] 첫째 날 – 개회 예배 및 구속사 강의 file

수련회 첫날 첫 번째로 은혜받은 점은 날씨입니다. 구름이 껴서 생각외로 선선하고 상쾌한 날씨에, 성도들이 입을 모아 하나님께서 구름 기둥으로 함께하신다고 감사를 올렸습니다. 오후 두시쯤 잠시 해가 나서 더워지기 시작했는...

 
2016-08-02 1218
PYUNGKANG NEWS
교회일정표
2024 . 7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찬양 HYMNS OF PRAISE
영상 PYUNGKANG MOVIE
152-896 서울시 구로구 오류로 8라길 50 평강제일교회 TEL.02.2625.1441
Copyright ⓒ2001-2015 pyungkang.com. All rights reserved. Pyungkang Cheil Presbyterian Church